롯데면세점 ‘록시땅’과 함께 의료진에게 핸드크림 3000개 기부
롯데면세점 ‘록시땅’과 함께 의료진에게 핸드크림 3000개 기부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10.23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롯데면세점은 지난 22일 프랑스 뷰티브랜드 ‘록시땅’과 함께 진행한 기부 캠페인을 통해 서울의료원 의료진들에게 핸드크림 3,000개를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고자 전 세계 30여 개국 의료진에게 손소독제와 핸드크림을 기부 중인 록시땅이 한국에서는 롯데면세점과 단독으로 협업한 프로젝트이다.

이번 기부는 롯데면세점과 록시땅이 코로나19 최전선을 지키고 있는 의료진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 위해 지난 9월 한 달 동안 고객 참여형 기부 캠페인 형태로 진행됐다. 

고객들이 롯데면세점에서 록시땅 제품을 구매할 경우 ‘One for One’ 방식으로 록시땅 베스트셀러인 ‘시어 버터 핸드크림’을 의료진에게 기부할 수 있도록 했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손 씻기 및 손소독제 사용이 빈번한 의료진들이 건조한 겨울철에 손 트는 것을 방지할 수 있도록 보습력이 높은 제품으로 준비했다. 고객들의 성원으로 인해 목표한 기부 수량 3,000개는 조기에 달성했다. 롯데면세점과 록시땅은 준비한 핸드크림을 코로나19 국가지정병원 중 하나인 서울의료원 의료진들에게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