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넥서스, 유럽 프리미엄가구 신제품 선보인다 
한샘 넥서스, 유럽 프리미엄가구 신제품 선보인다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10.30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아웃도어 가구 브랜드 케탈(Kettal)로 꾸민 정원 연출
프리미엄 아웃도어 가구 브랜드 케탈(Kettal)로 꾸민 정원 연출

[시사프라임/ 박시나 기자] 한샘 넥서스가 2020년 F/W 시즌을 맞아 유럽 프리미엄 아웃도어 가구 브랜드 ‘케탈(Kettal)’을 비롯한 하이앤드급의 가구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30일 밝혔다.

넥서스는 다음달 19일 오픈 1주년을 앞두고 F/W시즌 신상품을 대거 선보인다.

최근 외국처럼 정원이나 테라스 등 야외에서 시간을 보내는 문화가 각광받기 시작하며, ‘숲세권’, ‘루프가든’ 등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주거 생활이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전원주택과 타운하우스의 테라스와 발코니, 마당에서 가족, 지인들과 시간을 보내기 위해 소파나 테이블, 암체어와 같은 아웃도어 가구를 찾는 수요가 점점 많아지고 있다.

외부에 노출된 아웃도어 가구의 특성상 유럽의 고급 주택, 럭셔리 요트 등에 사용하는 최고급 원목인 ‘티크(Teak) 우드’를 사용해 더욱 뛰어난 내구성을 지니고 있다. ‘넥서스 플래그십 서울’의 실제 고급 주거 공간을 연출한 테라스와 옥상에는 ‘케탈’로 꾸민 아웃도어 가구 쇼룸을 선보여 눈길을 모으고 있다.

이 외에도 이탈리아 명품 가구 브랜드 ‘몰테니’의 조명과 세계적인 건축가 ‘노먼포스터’가 디자인한 ‘ARC 테이블’등 럭셔리 수입 가구들을 새로 선보였다.

앞서 넥서는 지난해 11월 서울 학동에 위치한 ‘넥서스 플래그십 서울’ 쇼룸을 오픈 하며, 국내 프리미엄 가구시장 진출을 본격화 했다. 지하2층부터 지상6층까지 약 3300㎡(1000평)의 공간에서 이탈리아 가구 몰테니(Molteni & C)와 다다(Dada)를 필두로 총 20여개의 럭셔리 수입 가구 브랜드를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