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은행권에 자금세탁방지 알린다
신한은행, 은행권에 자금세탁방지 알린다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11.17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CI  ⓒ신한은행
신한은행 CI ⓒ신한은행

[시사프라임 / 박시나 기자] 신한은행은 은행연합회와 공동으로 은행권 자금세탁방지 업무 담당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자금세탁방지 교육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자금세탁방지 업무에 AI를 활용한 업무 고도화 사례와 글로벌 기준의 자금세탁방지 체계 등을 공유하고, 은행업권 실무자들간 네트워킹을 강화하는 자리이다.

세미나의 주요 내용은 ▲AI(머신러닝)를 활용한 STR(의심거래보고, Suspicious Transaction Report) 위험평가모델 고도화 ▲RPA(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Robotic Process Automation)를 활용한 업무 프로세스 효율화 ▲美 자금세탁방지 프레임워크 소개 ▲글로벌 자금세탁방지 관련 동향 등에 대한 주제로 진행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를 시작으로 은행업권간 자금세탁방지 업무 관련 모범사례 공유가 더욱 활성화되고, 자금세탁방지 업무의 글로벌 수준화라는 공동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다양한 채널을 통해 소통의 장이 지속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