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혈장 공여 총 3,741명 완료…"치료제 개발 위해"
신천지, 혈장 공여 총 3,741명 완료…"치료제 개발 위해"
  • 임재현 기자
  • 승인 2020.12.06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오전 신천지예수교회 성도가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혈장 공여를 하고 있다.  ⓒ신천지
16일 오전 신천지예수교회 성도가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혈장 공여를 하고 있다. ⓒ신천지

[시사프라임 / 임재현 기자] 신천지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3차 단체 혈장 공여를 11월 16일부터 12월 4일까지 3주간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마무리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3차 단체 혈장 공여에는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완치된 신천지 대구교회 성도 총 3,639명이 참여했으며, 이 가운데 건강이나 약복용 등을 이유로 혈장공여를 하지 못한 인원(1,599명)을 제외하고 2,040명이 공여를 완료했다.

이로써 신천지 대구교회는 1·2·3차 단체 및 개인 공여를 통해 총 3,741명이 혈장 공여를 완료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중 혈장공여에 2회 이상 완료한 성도는 1,561명(41.7%)으로 집계돼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코로나19로 부모를 잃은 유족, 아픔을 딛고 공여에 동참한 일가족, 1·2차 때 부적격 됐다가 재도전한 성도가 상당수 있었으며 대부분의 성도들이 직장 반차나 휴가를 내고 혈장공여에 참가했다.

혈장 공여 현장에는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부본부장 및 질병관리청, 김태광 대한적십자사 사무총장 및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 GC녹십자, 대구시 등 관계자가 방문해 공여자들을 격려했다.  권준욱 부본부장은 3차 단체 혈장 공여 첫날인 지난달 16일 현장을 방문해 “코로나19를 앓다가 회복되신 신천지 신도들의 혈장 공여는 결국 코로나19 끝을 당기고 극복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이며 그 마음 자체와 행동 하나하나가 귀감이 될 것”라고 말했다.

신천지예수교회는 대규모 혈장 공여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을 위한 발열 체크 및 명부 작성, 손소독제 비치, 셔틀버스 운영, 공여 안내 등 운영 전반을 자원봉사로 진행했으며 혈장 공여자에게 제공되는 20만~30만 원 가량의 교통비는 지원받지 않았다.

신천지 대구교회 측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혈장공여를 동참하신 많은 분들과 이를 위해 헌신적인 노력으로 애쓰시고 수고하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면서 “많은 격려를 보내주신 질병관리청, 대한적십자사, 대구경북혈액원, GC녹십자, 대구광역시 덕분에 무사히 혈장 공여를 마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