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조손가정 결연아동 33명에 500만원 상당 지원금 전달
롯데하이마트, 조손가정 결연아동 33명에 500만원 상당 지원금 전달
  • 고재원 기자
  • 승인 2021.02.24 2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증식은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사에서 롯데하이마트 박상윤 재무부문장(사진 왼쪽),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유성 서울남부지역본부장(사진 오른쪽)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롯데하이마트
기증식은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사에서 롯데하이마트 박상윤 재무부문장(사진 왼쪽),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유성 서울남부지역본부장(사진 오른쪽)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롯데하이마트

[시사프라임 / 고재원 기자] 롯데하이마트는 조손가정 결연아동 33명을 격려하기 위해 5백만원 상당 입학 준비물 구입 지원금을 전달한다고 24일 밝혔다.

33명 가운데 6명이 초등학교, 13명이 중학교, 14명이 고등학교에 올해 입학할 예정이다.

롯데하이마트 임직원들의 기부금으로 마련한 지원금은 아동들이 교재, 학용품 등 학습에 필요한 물품을 구매하는데 활용할 수 있다. 기증식은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사에서 롯데하이마트 박상윤 재무부문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유성 서울남부지역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기증식에 참석한 롯데하이마트 박상윤 재무부문장은 “이번에 전달하는 지원금이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고 있는 아동들에게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며 “롯데하이마트는 결연을 맺은 아동들이 자유롭게 꿈을 펼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