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야커피, 국내 커피전문점 최초 3500호점 돌파
이디야커피, 국내 커피전문점 최초 3500호점 돌파
  • 박선진 기자
  • 승인 2021.09.29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1년 1호점 중앙대점 시작…20년 만에 3,500호점 ‘고양서오릉점’ 오픈
가맹점 수익 최우선한 상생경영에 예비창업자 문의 줄이어…대한민국 대표 커피 브랜드로 자리매김
[사진제공] 이디야커피

[시사프라임/박선진 기자]이디야커피는 29일 국내 커피 프랜차이즈 최초로 3,500호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디야커피의 3,500번째 매장은 고양시 덕양구에 위치한 ‘고양서오릉점’으로 지난 2001년 3월 1호점인 ‘중앙대점’ 오픈 이후 20년 만에 이룩한 성과다.

이번 이디야커피의 3,500호점 돌파는 국내 프랜차이즈 업계에서도 의미 있는 기록으로, 커피 프랜차이즈로는 이디야커피가 유일하다. 국내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5년 이상 생존율이 33.2%에 불과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이루어낸 성과이다.

지난 2013년 10월 1,000호점 돌파 이후 2016년 8월 2,000호점, 2019년 10월 3,000호점 돌파 등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온 이디야커피는 올해 가맹점 3,500호 시대를 열면서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커피 브랜드로 자리를 굳건히 했다.

이디야커피는 올해 6월 ESG위원회를 신설하여,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특히 ‘상생’을 제1의 기업 철학으로 삼고 있는 만큼 가맹점 수익을 우선으로 하여 업계 최저수준의 고정 로열티 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홍보∙마케팅 비용 전액을 본사가 부담하고, 지난해 2월부터 계속된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가맹점에 도움이 되기 위하여 지원정책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그리고 가맹점주 자녀의 학자금 지원 정책 운영 및 메이트 희망기금 등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이디야커피의 지속적인 성장은 자영업 불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다양한 상생 정책이 예비 창업자들의 마음을 움직인 것으로 보고 있다.

이디야커피 문창기 회장은 “지난 20년간 이디야커피의 성장은 가맹점주님들과의 상생을 바탕으로 이루어 낸 소중한 성과라 생각하며 앞으로 이디야커피를 방문하시는 모든 고객님에게 최고의 맛과 품질의 제품, 그리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며 “이디야커피는 가맹점주님과 함께 대한민국 대표 커피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디야커피는 3,500호점 오픈 기념으로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 SNS, 멤버스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