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하게 한 잔,영화관에도 비건 음료 도입”
“건강하게 한 잔,영화관에도 비건 음료 도입”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2.02.16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시네마,퀘이커 오트 라떼 시리즈 음료 론칭

[시사프라임/김종숙 기자] 롯데시네마(대표 최병환)는2월18일부터 귀리를 주 원료로 한 건강음료 오트 라떼 시리즈를 출시한다.

이번에 론칭하는 오트 라떼는 오트와8가지 곡물이 조화된‘오트그레인 라떼’와 서리태와 오트의 고소한 만남이 특징인‘오트서리태 라떼’ 2종이다.해당 메뉴는 대체 식물성 우유로 불리는 비건 음료‘오트 밀크’로도 변경이 가능하여 우유를 먹지 못했던 소비자들도 즐길 수 있도록 선택지를 확장했으며 가격은 블렌드 재료에 따라 우유4천원,오트 밀크4천5백원이다.

오트밀은 오랜 기간 서구권에서 간편 식재료로 각광받아 왔으며,최근에는 아시아권에서도 건강 기능식으로 인기를 얻어 그 소비 증가율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롯데시네마 오트 라떼에 사용되는 오트밀은세계1위 오트(귀리)전문 브랜드인 퀘이커의 제품으로,거칠지 않고 부드러운 식감을 가지고 있어 국내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곡물의 풍부한 영양과 포만감이 장점이다.또한 간단한 식사 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동시에 영화관 내에 반입도 가능해 편하게 즐길 수 있다.

롯데시네마에서는 건강을 중시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메뉴 도입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팝콘의 포화지방을 감량하고 제로 칼로리 음료를 활성화하는 등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그 연장선상에서 건강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동시에 반영한 비건 음료도 첫 도입을 시도했다.

또한 영화관 내 취식 금지 장기화에 따라 다양한 음료 메뉴를 출시하는 동시에,테이크 아웃 전용 상품인‘#집으로팝콘’과 핫도그,프레즐,버터구이오징어와 팝콘으로 구성된‘#집으로PACK’을 판매중이며, ‘쿠팡이츠’와‘배달의민족’을 통해 전국 주요 서비스 포인트50여곳에서 딜리버리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롯데시네마 공간기획팀 강동영 팀장은“코로나 이후 더욱 높아진 건강과 다이어트에 대한 관심을 반영해 메뉴를 출시하게 되었다”라며, “추후에도 지속적으로 고객의 건강과 동시에 사회적 책임을 염두에 두고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