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엔터, 마블 코믹스 웹툰 '토르' 론칭
카카오엔터, 마블 코믹스 웹툰 '토르' 론칭
  • 고문진 기자
  • 승인 2022.05.21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7월 개봉 예정 영화 ‘토르:러브 앤 썬더’ 모티브 작품

 

토르 표지

[시사프라임/고문진 기자]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닥터 스트레인지’에 이은 두번째 마블 코믹스 작품 ‘토르’를 20일 웹툰으로 제작해 국내 처음 선보인다고 밝혔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국내 공식 마블 코믹스 유통사인 시공사와 협업하여 올해 총 7개 마블 코믹스 작품 공급을 결정했다. 그 첫 번째 라인업으로 지난 11일 ‘닥터 스트레인지’가 웹툰으로 탄생해 카카오페이지에서 공개 되었으며, “웹툰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작화에 뛰어난 채색까지 너무나 매력적이다”, “카카오페이지에서 DC코믹스에 이어 마블 코믹스까지 볼 수 있어 가슴이 웅장해진다” 등 뜨거운 호평 속 상승세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이번에 두 번째 라인업으로 공개되는 마블 코믹스 웹툰 ‘토르’는 신들을 제거하는 신 도살자 ‘고르’를 찾아 수수께끼를 해결하고, 그들의 무자비한 살인을 막기 위한 토르의 여정을 역대급 파워와 짜릿한 액션으로 박진감 있게 담아낸다. 웹툰 ‘토르’는 어벤져스 속 토르에 익숙한 독자들에게 더욱 강력해진 천둥의 신 토르의 진면목을 보여줄 뿐 아니라, 의문의 새로운 ‘여성 토르’가 등장한다는 점에서도 남다른 재미를 배가시킬 예정이다.

무엇보다, 웹툰 ‘토르’는 오는 7월 개봉 예정인 마블 히어로 사상 최초 4번째 솔로 무비 ‘토르: 러브 앤 썬더’의 모티브가 되는 작품이라는 점에서도 특별함을 더한다. 작가 제이슨 아론이 성공적으로 재해석한 천둥의 신 토르의 명작을 웹툰으로 만난다는 사실에 마블 코믹스 팬들에게 일찍이 입소문을 타고 있으며, 웹툰에 등장하는 의문의 ‘여성 토르’ 역에 나탈리 포트만, 신 도살자 ‘고르’ 역에 크리스찬 베일이 캐스팅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토르’에 이어, 오는 6월에는 디즈니 플러스로 방영을 앞두고 있는 작품 ‘미즈 마블’을 비롯해 ‘호크아이’, ‘문나이트’, ‘비전’을 연달아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