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레이싱 애니메이션 영상 공개…MZ세대 소통 확대
현대모비스, 레이싱 애니메이션 영상 공개…MZ세대 소통 확대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2.05.27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모비스가 안전한 자율주행에 대한 철학을 담은 레이싱 애니메이션 DOA를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현대모비스가 MZ세대와의 소통확대를 위해 레이싱 애니메이션을 제작해 공식 유튜브 채널 ‘모비스 라이브’에 27일 공개했다.

‘Dead Or Arrive’ 이란 제목의 이 영상은 전통적인 자동차 부품사에서 미래 모빌리티 선도기업으로 변화하고 있는 현대모비스의 혁신 이미지를 알리기 위한 차원이다. 

현대모비스의 브랜드 지향점과 핵심 기술 가치, 안전한 자율주행에 대한 철학을 MZ세대들에게 친근하고 재미있게 전달하고자 애니메이션 형태로 제작했다.

‘생명보다 소중한 승리는 없다!’ 라는 주제로 위험천만한 레이싱 세계에서 안전 최우선의 첨단 기술력으로 우승을 차지하는 팀 모비스의 스토리다.

‘MOBY’라는 레이싱카도 등장한다. ‘MOBY’는 조향ㆍ제동ㆍ현가ㆍ구동 시스템을 각 바퀴에 접목시킨 ‘e-코너 모듈’과 수소연료전지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자율주행 차량이다. 

고성능 자율주행 센서와 통합 제어기, 인공지능(AI)과 레이서를 연결시켜주는 IVI(In-Vehicle Infotainment) 시스템 (M.VICS 2.0), 외장 에어백 등이 탑재돼 어떠한 상황에서도 안전하게 운행되는 게 특징이다. 

모두 실제 현대모비스가 보유하고 있는 첨단기술 들이다.

이 영상에는 교통문화 유튜브 ‘한문철TV’로 널리 알려져 있는 한문철 변호사의 아바타 ‘킹문철’이 등장해 교통법규 준수를 장려하며 레이싱 현장을 박진감 넘치게 중계해 흥미를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