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비서 ‘구삐’ 신한 쏠과의 만남…신한은행, 행정안전부와 업무협약
국민비서 ‘구삐’ 신한 쏠과의 만남…신한은행, 행정안전부와 업무협약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2.05.27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서울 종로구 소재 정부서울청사 본관 12층 중회의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전필환 부행장(왼쪽부터), KB국민은행 이재근 은행장, 행정안전부 한창섭 차관, 신한카드 임영진 사장, KB국민카드 이창권 사장이 기념촬영 하는 모습.  ⓒ신한은행

[시사프라임 / 박시나 기자]신한은행은 신한 쏠(SOL)에서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구삐’를 제공하고자 행정안전부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구삐’는 각종 생활형 행정정보를 국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모바일 앱을 통해 선제적으로 알려주는 서비스로, 국민 4명 중 1명이 이용하는 행정안전부의 대표적인 행정서비스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건강검진 안내 ▲운전면허 갱신 ▲휴면예금 ▲교통 과태료 납부 등 국민비서 알림서비스 23종의 알림 신청, 수신, 납부와 같은 서비스를 신한 쏠(SOL)에 연결하고, 고객에게 필요한 공공 알림을 신속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 쏠(SOL) 국민비서 알림신청은 신한 쏠(SOL) 전체메뉴 우측 상단에 위치한 ‘전자지갑’이나 간편서비스 내 국민비서를 통해 신한 쏠(SOL) 가입고객이라면 누구나 할 수 있다.

특히 신한은행은 신한 쏠(SOL)과 국민비서의 결합을 기념해 알림을 신청한 고객 선착순 20만명에게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6월 30일까지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