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협력사에 인센티브 지급…사기진작·내수 활성화
삼성전자, 반도체 협력사에 인센티브 지급…사기진작·내수 활성화
  • 김용철 기자
  • 승인 2019.01.24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24개사 총 381.8억원 규모 설 명절 연휴 전에 지급키로

[사진 / 김용철 기자]

 


[시사프라임 / 김용철 기자] 삼성전자가 25일 반도체 협력사 224개사에 총 381.8억원 규모의 2018년 하반기 「생산성 격려금」과 「안전 인센티브」를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반도체 협력사 임직원 1만 8천여 명에게 지급되는 이번 하반기 인센티브는 2010년 제도를 도입한 이후 최대 금액이다. 지급 대상은 삼성전자 DS부문 각 사업장에 상주하는 1차, 2차 우수 협력사 임직원이다.

이번 인센티브 지급은 삼성전자가 작년 8월 발표한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방안' 관련 후속 조치의 일환으이다.

삼성전자는 협력사 임직원들의 사기 진작과 함께 내수 경기 활성화를 위해 이번 하반기 인센티브를 명절 연휴 전에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삼성전자는 생산·품질 관련 반도체 협력사의 혁신 활동을 격려하고자 2010년부터 「생산성 격려금」제도를 도입했으며, 2013년부터는 환경안전/인프라 관련 협력사 임직원들의 안전 의식 향상을 위해 「안전 인센티브」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또, DS부문 협력사와 경영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2017년과 2018년 각각 특별 상여를 지급한 바 있으며, 작년 12월 인센티브 지급 대상을 1차에서 2차 협력사까지 확대했다.

 

 

<저작권자(c)시사프라임,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