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아카이브 구축 사업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웹툰, 아카이브 구축 사업 위한 업무 협약 체결
  • 백다솜 기자
  • 승인 2019.04.02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한국만화영상진흥원 - 국립중앙도서관 간 MOU 체결

한국 웹툰의 문화 유산적 가치 보존, 활용 위해 노력할 것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과 국립중앙도서관(관장 박주환)은 2일 오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5층 세미나실에서 웹툰 아카이브 구축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과 국립중앙도서관(관장 박주환)은 2일 오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5층 세미나실에서 웹툰 아카이브 구축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시사프라임 / 백다솜 기자]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과 국립중앙도서관(관장 박주환)은 2일 오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5층 세미나실에서 웹툰 아카이브 구축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도서관법 제20조의2(온라인 자료의 수집)에 의거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콘텐츠의 원천소스가 되는 웹툰을 장기적·지속적으로 수집 및 보존하게 된다. 한국의 대표적 디지털 문화콘텐츠인 웹툰이 법적 근거를 갖고 체계적인 수집과 보존 및 활용가치 증대를 위한 첫 걸음을 내딛은 것이다.

이와 관련 신종철 원장은 “우리나라 대표 문화콘텐츠인 웹툰은 지금껏 법적․제도적 관심이 미흡하여 콘텐츠 보존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가치 있는 문화자원인 웹툰이 체계적으로 수집되고 안전히 보호될 수 있는 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국립중앙도서관 박주환 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웹툰 자원의 유실 방지와 체계적인 아카이브가 구축되어 만화 산업 연구의 기반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본 협약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한국 웹툰 자료의 원본데이터 및 서비스데이터 등 관련데이터의 수집, 보존을 진행, 국가적 규모의 웹툰 아카이브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이 자료는 국립중앙도서관으로 이관, 영구 보존되며 양기관은 웹툰 연구자를 위한 연구정보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