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환경부 블랙리스트' 신미숙 청와대 비서관 소환 조사
檢, '환경부 블랙리스트' 신미숙 청와대 비서관 소환 조사
  • 박선진 기자
  • 승인 2019.04.14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비서관급 인사 첫 검찰 조사
서울동부지방검찰청 전경.  [사진 / 시사프라임DB]
서울동부지방검찰청 전경. [사진 / 시사프라임DB]

[시사프라임 / 박선진 기자] '환경부 블랙리스트'를 수사 중인 검찰이 신미숙 청와대 균형인사비서관을 소환 조사했다.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주진우)는 10일 신 비서관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11일 새벽까지 조사했다고 14일 밝혔다. 

청와대 비서관급 인사가 검찰 조사를 받는것은 처음으로 신 비서관은 피의자 신분이다. 

검찰은 신 비서관을 상대로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 채용 과정에서 청와대 추천 인사 탈락 당시 관여 여부 등을 집중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조현옥 청와대 인사수석에 대한 소환 여부 필요성을 검토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