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청년사업가 지원… ‘2019 청년복합문화마켓 종로청년숲’ 개최
종로구, 청년사업가 지원… ‘2019 청년복합문화마켓 종로청년숲’ 개최
  • 고재원 기자
  • 승인 2019.04.1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들이 나와 청년들이 만든 핸드메이드 제품을 구경하고 있다.  ⓒ종로구
시민들이 나와 청년들이 만든 핸드메이드 제품을 구경하고 있다. ⓒ종로구

서울시 종로구가 오는 18~19일 양일간 청진공원에서 2019 청년복합문화마켓 종로청년숲을 개최한다.

이번 종로청년숲은 ‘Forest for rest’라는 슬로건으로 청년과 자연의 미래를 위해 작은 쉼터가 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한다고 밝혔다.

청년으로 구성된 핸드메이드 마켓 68팀은 가죽, 귀금속보석, 도자, 섬유, 종이 한지 등 다양한 소재를 활용하여 액세서리, 장식품, 생활소품, 의류 등 개성이 담긴 수공예 제품을 판매한다. 핸드메이드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는 마켓 지원뿐만 아니라 창업 준비 중인 청년 수공예 작가를 위하여 공공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 정보를 제공하고 연계할 방침이다.

또한 친환경 쇼핑 문화를 만들기 위해 ‘100:백에서 1000:천’으로 캠페인을 진행한다. 안 쓰는 종이가방 3개를 가져오면 천가방 1개로 교환해주며 종이가방은 청년마켓에서 포장용으로 재활용될 예정이다. 

종로구는 올해 10월까지 청진공원에서 ‘종로청년숲’을 개최할 예정이다.

2017년부터 개최된 종로청년숲은 판매 공간과 홍보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사업가들의 판로를 지원하는 플랫폼으로 청년사업가들의 수공예 제품을 판매하며 청년공연팀의 공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친환경적 이벤트를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