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안전한 축산물 공급 위한 자율점검 실시
동대문구, 안전한 축산물 공급 위한 자율점검 실시
  • 고재원 기자
  • 승인 2019.04.16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물가공업 영업주 자율점검표.  ⓒ동대문구
축산물가공업 영업주 자율점검표. ⓒ동대문구

동대문구가 소비자에게 안전한 축산물 공급을 위해 지역 내 축산물 판매업소 등 463개 업소를 대상으로 5월 31일까지 ‘2019년도 상반기 축산물 취급업소 자율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자율점검 방식으로 구에서 우편 발송한 점검표를 영업주가 직접 작성해 구에 제출하는 방법으로 진행된다. 

제출 대상은 축산물가공업, 식육포장처리업, 축산물보관업, 축산물판매업 5종, 식육즉석판매가공업 등을 운영하는 영업주로 주요 점검 내용은 『축산물 위생관리법』에서 규정하는 ▲개인(직원)위생 ▲시설기준 ▲영업자 준수사항 등이다. 

구는 "이번 자율점검을 통해 영업주가 자체 점검을 하며 관련 규정 및 준수사항을 다시 한번 숙지하고 미흡한 점을 시정해 안전한 축산물 공급 및 위생 서비스 수준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율점검표 미제출업소에 대해서는 서울시 합동점검 또는 기획점검을 실시해 위반 사항 적발 시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