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미래를 연구하는 ‘2019 아이오페스킨위크’ 개최
피부미래를 연구하는 ‘2019 아이오페스킨위크’ 개최
  • 백다솜 기자
  • 승인 2019.05.14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아이오페 스킨위크(SKIN WEEK)’ 연구원의 비밀 실험실 전경
‘2019 아이오페 스킨위크(SKIN WEEK)’ 연구원의 비밀 실험실 전경

[시사프라임 / 백다솜 기자] 연구소 기반의 고기능성 브랜드 아이오페가 오는 19일까지 아모레퍼시픽 본사 1층에서 피부미래연구 콘셉트의 ‘아이오페 스킨위크(SKIN WEEK)’ 행사를 운영한다.

올해로 세 번째 열린 아이오페 스킨위크는 피부 측정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피부 고민에 대한 솔루션을 경험하는 행사로 2017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피부미래연구소 콘셉트의 올해 스킨위크는 현재의 피부 상태를 확인하고 나아가 미래의 피부를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약 4천 800여명 여성의 피부 빅데이터에 기반해 피부 환경과 고민을 분석하고 연구하는 아이오페 연구원들의 생활을 엿볼 수 있도록 서재와 비밀 실험실 두 가지 공간으로 구성했다.

먼저 ‘연구원의 서재’에서 아이오페 피부 연구의 기초가 되는 피부 데이터 측정 과정을 체험할 수 있다. 현대인의 피부 고민, 생활습관 등 피부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항목에 대한 셀프 문진과 스킨터치 기기 등을 활용해 피부를 측정한다.

피부 전문가와의 1:1 상담을 통해 통합적인 피부 카운셀링과 맞춤 샘플 키트를 받고, 내 피부의 미래도 미리 예측해볼 수 있다. 단, 피부 유전자 분석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응모한 방문객에 한해 진행된다.

‘연구원의 비밀 실험실’은 제품이 탄생하기까지 연구원의 고민과 실험 과정을 간접적으로 체험하는 곳이다. 별도 예약 없이 방문하는 누구나 연구원의 가운을 입고 아이오페 일일연구원이 돼 참여하는 실험 미션이다. 현미경, 비커 등 실험 기구를 통해 집중 안티에이징 제품인 ‘스템ⅢⅢ 앰플’에 적용된 핵심 성분과 기술을 찾아보고 피부 미래에 어떤 변화를 끼치는지 관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