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어로스페이스, 3억달러 투자 美 항공엔진 부품 전문업체 인수
한화에어로스페이스, 3억달러 투자 美 항공엔진 부품 전문업체 인수
  • 김용철 기자
  • 승인 2019.06.10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 'EDAC(이닥)' 社 지분 100% 인수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업장 전경.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업장 전경. ⓒ한화그룹

[시사프라임 / 김용철 기자]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10일 美 코네티컷 주에 위치한 항공엔진 부품 전문업체인 'EDAC(이닥)'사의 지분 100% 인수계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세부 인수금액은 앞으로 협의절차를 거쳐 확정될 예정이며 약 3억달러(한화 약 3천5백억원) 수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항공기 엔진 글로벌 No.1 파트너'라는 비전 달성을 위해 사업 역량을 조기에 확보하고 사업 확대를 위한 M&A기회를 모색했다"며 "올해 4월 예비입찰에 참여, 지난달 '정밀실사 및 최종입찰' 등을 거쳐 인수계약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번 계약을 계기로, 美 P&W(프랫 & 휘트니)와 GE 등의 세계적 엔진제조사의 인접 거점에서의 수주확대 및 제품 포트폴리오 확장 및 다양한 제품의 고난이도 가공기술 역량을 확보하는 등 사업 경쟁력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향후 국제공동개발(RSP) 분야에서탑-티어로 성장하기 위한 필수요소인 설계·개발 및 기술 역량 강화는 물론 미국 현지 사업 확대 플랫폼을 구축하는 효과도 있다고 부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