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AI 육성 도와달라"…손정의 "I will"
文대통령 "AI 육성 도와달라"…손정의 "I will"
  • 박선진 기자
  • 승인 2019.07.04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손정의 문재인 대통령과 소프트뱅크 회장이  4차 산업혁명 관련 대화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손정의 문재인 대통령과 소프트뱅크 회장이 4차 산업혁명 관련 대화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

[시사프라임 / 박선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을 청와대에서 접견한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이 정부에 인공지능(AI) 분야에 대한 전폭적 육성을 제안했다.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문 대통령을 접견한 자리에서 손 회장은 "앞으로 한국이 집중해야 할 것은 첫째도 인공지능, 둘째도 인공지능, 셋째도 인공지능”이라며 "교육, 정책, 투자, 예산 등 인공지능 분야에 대한 전폭적 육성을 제안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이날 문 대통령이 한국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제2벤처 붐 가속화를 위해 무엇에 집중해야 할지 조언을 부탁한 것에 대한 손 회장의 답변이다.

문 대통령은 “한국이 AI 분야에서 늦게 출발했을 수 있지만 강점도 많다. 세계 최고 수준의 인터넷, 5G 세계 최초 상용화를 이뤘다"면서 "이미 만들어진 개념을 사업화시키는 데에는 단연 앞서 간다"고 한국 AI 분야에 투자를 당부했다.

이에 손 회장은 "한국이 인공지능 후발국이나 한발 한발 따라잡는 전략보다는 한번에 따라잡는 과감한 접근이 필요하다"면서 "세계가 한국의 인공지능에 투자하도록 돕겠다"고 화답했다. 이어 "한국도 세계 1등 기업에 투자해라. 이것이 한국이 인공지능 1등 국가가 되기 위한 가장 빠른 길"이라고 조언했다.

문 대통령은 AI 전문인력 양성 분야에도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고, 대통령의 제안에 대해 손 회장은 흔쾌히 “I will!”이라며 대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