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베트남에 엔진 트레이닝 센터 설립
두산인프라코어, 베트남에 엔진 트레이닝 센터 설립
  • 김종숙 기자
  • 승인 2019.07.1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 맞춤형 엔진 기술 교육으로 차별화된 고객가치 제공
2023년 베트남에서 3천만 달러 매출 목표
두산인프라코어_베트남엔진트레이닝센터설립
 두산인프라코어가 7월 10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엔진 트레이닝 센터 설립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 두산인프라코어 엔진BG 유준호 부사장(사진 가운데)과 베트남 딜러사, 버스 제조 및 운수 업체 대표자 등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두산인프라코어는 10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엔진 트레이닝 센터 설립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엔진 트레이닝 센터는 베트남 현지 엔진 수요 확대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고객 만족도를 높여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설립됐다. 고객사 등 관계자들에게 신형 엔진 모델, 최신 배기가스 저감 기술 등 엔진 관련 정보와 교육을 제공한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엔진 트레이닝 센터를 통해 서비스 지원 체계를 확립하고, 향후 센터의 기능을 확대해 동남아 시장을 대상으로 한 교육 및 부품물류 거점(RDC)으로 삼을 계획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2017년, CNG(압축천연가스) 버스 엔진 제품을 시작으로 베트남 엔진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삼코(SAMCO)와 트라코메코(TRACOMECO) 등 베트남 상용차 기업들과 버스용 베어섀시 및 엔진 공급 계약을 체결하는 등 고객사와 파트너사 추가 확보에 주력해왔다.

베트남은 국민 소득이 증가하고 도로 인프라가 확충되면서 승용차를 비롯해 트럭, 버스 등 상용차 수요 증가로 엔진 시장도 확대되는 추세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베트남 엔진 시장 진출 첫 해인 2017년 약 1천 2백만 달러 매출을 거뒀으며, 2023년에는 3천만 달러의 매출 달성을 목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