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보훈지청, 성희롱·성폭력 근절 결의대회 가져
경기남부보훈지청, 성희롱·성폭력 근절 결의대회 가져
  • 박상은 기자
  • 승인 2019.08.05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훈공직자로서 올바른 성인식 정립에 노력
경기남부보훈지청에서 5일 실시된 성희롱·성폭력 근절 결의대회에서 남녀 직원 대표가 결의하고 있다. ⓒ경기남부보훈지청
경기남부보훈지청에서 5일 실시된 성희롱·성폭력 근절 결의대회에서 남녀 직원 대표가 결의하고 있다. ⓒ경기남부보훈지청

[시사프라임 / 박상은 기자] 경기남부보훈지청(지청장 직무대리 정홍범)은 5일 국가보훈처 제58주년 창설 기념식 및 성희롱·성폭력 근절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청사 별관 회의실에서 보훈공직자로서 올바른 성인식 정립에 앞장서기 위해 50여 명의 전직원이 참석해 결의문을 낭독했다.

성희롱·성폭력 근절을 위한 실천 결의문에는 ▲직장 내 우월적인 지위를 이행해 성적수치심을 주는 언행을 절대 하지 않는다 ▲성희롱 등 발생시 가해자 및 2차 피해 유발 관련자를 엄중조치하고, 어떠한 경우라도 피해자에 대한 불이익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한다는 내용 등이 담겨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는 공정한 보훈행정을 수행할 것을 다짐하는 '청렴 서약 실천 결의대회'와 '규제 및 정부혁신 떡 나눔 행사'를 가졌다.

경기남부보훈지청 관계자는 "성희롱·성폭력 근절과 예방에 적극 참여하고 직원 모두가 소통하는 문화를 만들어 가는 데 솔선수범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