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을 통해 바라보는 삶과 죽음’
‘야경을 통해 바라보는 삶과 죽음’
  • 김종숙 기자
  • 승인 2019.08.09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장애예술 작가 기획전 개최
전동민 작가 신한 갤러리
전동민 작가 신한 갤러리  ⓒ신한은행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신한은행은 서울시 중구 광화문에 위치한 신한갤러리 광화문에서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스튜디오 전동민 입주작가의 기획전 ‘OURSTORY3’를 다음달 21일까지 연다고 9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2018년 서울문화재단과 문화예술 프로그램 관련사업을 확대하기로 했으며 지난해 광화문과 역삼 갤러리에서 각각 잠실창작스튜디오 전·현직 입주 작가의 개인전 및 그룹전을 진행했다.

이번 광화문 전시에 참여한 전동민 작가는, 도시의 야경을 통해 우리가 살아가며 겪는 삶과 죽음을 보여주며 평소 여행지에서 열상카메라로 촬영한 정보를 토대로 감지된 모든 빛을 살아있는 생명으로 보고 자기만의 회화로 작품을 표현한다.

신한은행 담당자는 “작년에 이어 훌륭한 작가의 멋진 전시를 열수 있어 반갑고 10월에 진행될 신한갤러리 역삼에서의 기획전도 기대가 크다”며 “신한은행은 앞으로도 메세나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여 따뜻한 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