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경동시장 청년몰 개장
동대문구, 경동시장 청년몰 개장
  • 고재원 기자
  • 승인 2019.08.30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음료점, 문화체험점 20개 운영 시작
경동시장 청년몰 개장식에서 인사말을 전하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구
경동시장 청년몰 개장식에서 인사말을 전하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구

동대문구가 30일 경동시장 신관에서 경동시장 청년몰(고산자로36길 3, 3층)의 개장식을 열고 본격적으로 점포 운영에 돌입했다.

구는 우수한 청년 상인을 선발하고 젊은 세대와 관광객을 유도하기 위해 청년몰을 기획하고 889.56㎡(약 270평) 규모에 총 15억 원을 투입해 시설 기반을 마련하고 점포 지원, 컨설팅, 마케팅 등을 통한 조성사업을 펼쳤다. 

그 결과 경동시장 청년몰에는 20명의 청년 상인들이 입점해 각각 한식, 중식, 분식 등 7개 푸드코트와 디저트 카페 7개, 가죽공예, 패브릭만들기, 플라워카페 등 6개의 특화 문화체험점 등 총 20개 상점을 운영하게 됐다. 

동대문구,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주관, 경동시장 청년몰 사업단 주최로 열린 이날 개장식에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및 중소벤처기업부 서울청장, 청년상인, 경동시장 상인, 구민 등이 참석했다. 

경동시장 청년몰은 오전 10시 30분터 오후 9시까지 운영되며 둘째, 넷째 일요일 및 첫째, 셋째 월요일은 휴무다. 구는 추후 경동시장 상인회, 경동시장(주), 청년상인 대표 등과 경동시장 청년몰 운영 활성화 협의체를 구성해 활발한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