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형무소역사관 옆 독립유공자매점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옆 독립유공자매점
  • 임재현 기자
  • 승인 2019.10.19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프라임/임재현 기자] 19일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옆에 마련된 독립유공자매점이 손님을 맞이하고 있다. 매점을 직접 운영하고 있는 독립유공자 후손 최훈범(66)씨는 선열들의 독립정신을 기리기 위해 매점 간판을 독립유공자매점으로 바꿨다. 

[시사프라임/임재현 기자] 19일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옆에 마련된 독립유공자매점이 손님을 맞이하고 있다. 매점을 직접 운영하고 있는 독립유공자 후손 최훈범(66)씨는 선열들의 독립정신을 기리기 위해 매점 간판을 독립유공자매점으로 바꿨다. 

[시사프라임/임재현 기자] 19일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옆에 마련된 독립유공자매점이 손님을 맞이하고 있다. 매점을 직접 운영하고 있는 독립유공자 후손 최훈범(66)씨는 선열들의 독립정신을 기리기 위해 매점 간판을 독립유공자매점으로 바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