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거벗은 문 대통령·은팔찌 찬 조국' 영상 파장…민주당 "천인공노할 내용"
'벌거벗은 문 대통령·은팔찌 찬 조국' 영상 파장…민주당 "천인공노할 내용"
  • 김용철 기자
  • 승인 2019.10.2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유튜브 채널인 '오른소리'에 ' 벌거벗은 문 대통령 등장
청와대 "지금의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어울리는 정치 행태인지"
민주당, 동영상 제작 관련자 엄중 문책 국민께 즉각 사과해야
28일 자유한국당 ‘오른소리’ 유튜브 계정에 올라온 ‘오른소리가족, 벌거벗은 임금님’에서 은팔찌 찬 조국 모습의 한 장면 ⓒ오른소리 유튜브 캡처
28일 자유한국당 ‘오른소리’ 유튜브 계정에 올라온 ‘오른소리가족, 벌거벗은 임금님’에서 은팔찌 찬 조국 모습의 한 장면 ⓒ오른소리 유튜브 캡처

자유한국당 공식 유튜브 채널인 '오른소리'에서 아래 속옷만 걸친 벌거벗은 문재인 대통령, 수갑을 찬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모습을 풍자한 애니메이션이 청와대와 여당의 심기를 건드렸다. 청와대와 민주당은 강력 비판하며 동영상 제작 인사 엄중 문책과 사과를 요구했다.

'오른소리' 유튜브 영상을 보면  문 대통령은 투명한 '안보재킷'과 '경제바지'를 입고 '인사 넥타이'를 맸다. 

문 대통령이 안보재킷을 입는 장면에선 '북나라 나의 즉위를 축하하는 축포를 터뜨리고 있구나'라고 말한다. 미사일 도발을 즉위 축포식으로 비꼬았다. 경제바지를 입는 장면에선 길걸리에 나앉은 국민들을 보면서도 '소득주도 성장으로 경제부흥에 놀라 기쁨의 눈물을 흘리고 있구나' 등의 현실과 동떨어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인사 넥타이를 매는 장면에선 조국 전 법무부장관이 체포되며 수갑을 찬 모습에 '안 그래도 멋진 조 장관이 은팔찌를 차니 더 멋있구나'라고 했다. 

이 영상은 덴마크 동화  '벌거벗은 임금님'을 패러디한 한 것으로 원작 핵심은 신하들의 눈에는 아무것도 보이지 않았지만, 어리석음이 탄로날까 두려웠던 신하들은 모두 멋진 옷이 만들어지고 있다고 거짓말을 했고, 임금 역시 어리석음을 숨기기 위해 옷이 보이는 척 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권력앞에 진실을 이야기하지 못하는 어른들의 어리석은 모습을 꼬집어 표현했다. 

결국 현 문재인 정부의 경제 안보 무능을 보여주기 위해 해당 영상을 제작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영상이 나오자 즉각 청와대와 민주당은 강력 반발했다.

28일 자유한국당 ‘오른소리’ 유튜브 계정에 올라온 ‘오른소리가족, 벌거벗은 임금님’의 한 장면. ⓒ오른소리 유튜브 캡처
28일 자유한국당 ‘오른소리’ 유튜브 계정에 올라온 ‘오른소리가족, 벌거벗은 임금님’의 한 장면. ⓒ오른소리 유튜브 캡처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지금의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어울리는 정치 행태인지 묻고 싶다"고 비판했다.

민주당은 "깃털처럼 가볍고, 감동이라곤 조금도 없는 국민들 인상만 찌푸리게 만드는 정치 퍼포먼스를 선보였다"고 지적했다.

이해식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공개한 동영상은 충격을 금할 수 없는 내용으로 채워졌다.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조롱과 비난이 인내력의 한계를 느끼게 한다"며 "그런 천인공노할 내용을 소재로 만화 동영상을 만들어 과연 누구에게 보여주겠다는 것인지 말문이 막힐 따름"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그러면서 "아동을 대상으로 한 교육용이라면 아동에 대한 인격 침해요, 국민을 대상으로 한 정치 교재라면 국민 모독"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자유한국당은 국민을 두려워할 줄 아는 상식에 입각한 건전한 정치를 해주길 비감한 마음으로 재삼 재사 당부한다. 자유한국당은 국민모욕의 동영상 제작에 관련된 모두를 엄중 문책하고 국민께 즉각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