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그램, 코로나19 관련 이용자 안전에 중점
인스타그램, 코로나19 관련 이용자 안전에 중점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03.25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콕 중 스티커.  ⓒ인스타그램
집콕 중 스티커. ⓒ인스타그램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코로나19 관련 비상사태가 전세계적으로 확대에 대응해 인스타그램이 이용자들에게 코로나19 관련 조치들에 대한 정확한 정보 제공에 나서는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인스타그램에 따르면 정확한 정보 제공 및 잘못된 정보 확산 방지를 위해 코로나19 발생 국가의 이용자들 피드 상단에 공지 사항을 추가했다. 

세계보건기구의 공신력 있는 정보 제공과 코로나19 관련 해시태그 검색 시 공인 단체의 계정 및 게시글을 우선 노출한다.

또 코로나19 관련 정보 검색 시 WHO 및 각국 보건 당국이 제공하는 자료 및 웹사이트로 연결되는 안내 메시지 노출을 전 세계 출시 예정이다.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게재한 게시물 외, 코로나19 관련 콘텐츠 및 계정은 추천에서 노출되지 않도록 조치한다.

제3의 팩트체크 기관에서 거짓으로 판명된 콘텐츠의 경우, 피드 및 스토리는 물론 ‘둘러보기’ 탭과 해시태그 검색결과 페이지에서 삭제한다.

코로나19 비상사태를 악용한 광고콘텐츠를 금지한다.

공인된 보건 단체와의 협력으로 개발된 AR 효과 외 다른 코로나19 관련 효과 검색은 제한한다.

이외에도 새로운 인스타그램 스토리 스티커를 통해 긍정의 메시지를 확산 중이다. 실례로 집콕은 해당 스티커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는 각자의 모습을 스토리에 공유함으로써 몸은 떨어져 있어도 가까운 교류를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