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QLED 8K, 미국 이어 유럽서도 ‘최고’ 호평 이어져
삼성 QLED 8K, 미국 이어 유럽서도 ‘최고’ 호평 이어져
  • 박선진 기자
  • 승인 2020.03.3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형 삼성 QLED 8K 인피니티 스크린 제품.  ⓒ삼성전자
2020년형 삼성 QLED 8K 인피니티 스크린 제품. ⓒ삼성전자

[시사프라임 / 박선진 기자] 삼성전자의 2020년형 QLED 8K TV가 해외에서 잇따라 호평을 받으며 프리미엄TV 시장 지배력 강화에 나서고 있다.

삼성전자가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도 호평이 이어오고 있는 제품은 2020년형 QLED 8K TV이다.

영국 IT 전문매체 T3는 “Q950TS는 8K의 걸작, 새로운 지구상 최고의 TV(an 8K masterpiece, and the new best TV on the planet)”라고 극찬하며 5점 만점을 주었다.

삼성전자는 "이 매체가 ㅠ뛰어난 화질 업스케일링 기술 ▲최고의 HDR 영상 재생과 명암비 ▲환상적인 디자인을 역대 최고의 TV로 선정한 이유로 꼽았다"고 전했다. 

IT 전문 매체 테크레이더(Techradar)는 “Q950TS는 현존하는 8K TV 중 최고”라고 극찬하며 인피니티 디자인과 업스케일링 기술을 호평하고 5점 만점을 부여했다.

글로벌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Q950TS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경이로운 화질”이라며 극찬했다.

포브스는 특히 ▲디즈니+·애플TV·넷플릭스·아마존 프라임 등 주요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앱이 잘 갖춰져 있는 스마트 플랫폼 ▲딥러닝 기술이 적용돼 선명도와 디테일이 살아있는 화질을 보여주는 ‘퀀텀 프로세서 8K’ ▲시청자의 몰입감을 높여주는 ‘인피니티 스크린’ 디자인 등을 높이 평가했다.

이외에도 또 다른 IT 전문 매체 와이어드, 영국 AV 전문가그룹 ‘AV 포럼 등의 호평 세계가 이어졌다.

앞선 미국에서도 HD 구루는 “8K TV가 곧 시장 주류가 될 것”이라며 최고 등급을 부여했다.

테크에리스는 “화질이 한층 더 정교해졌다“며 ‘에디터스 초이스’에 등재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부사장은 “QLED 8K 신제품이 미국뿐 아니라 유럽의 권위 있는 전문 매체들로부터 역대 최고점을 기록하며 탁월한 제품력을 인정받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