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임가 위기에 봄 산나물 '드라이브스루' 판매 나서
산림청, 임가 위기에 봄 산나물 '드라이브스루' 판매 나서
  • 고재원 기자
  • 승인 2020.04.23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프라임 / 고재원 기자] 봄 산나물을 생산하는 임가에서 산나물을 팔지 못할 위기에 처하자 산림청이 구매 시장을 판매 지원에 나섰다.

산림청은 오는 27일 부터 29일 까지 대전광역시청 앞 보라매공원 공영주차장에서 산나물 승차 구매(드라이브스루) 시장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4월에서 5월 주로 생산되는 제철 산나물은 대부분 지역축제를 통하여 판매가 이루어진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축제가 줄줄이 취소되면서 임가들이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산림청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 산나물을 판매할 수 있는 승차 구매(드라이브스루)로 산나물 판로확보에 나선다.

시장 운영시간은 오후 1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이며, 판매 상품은 봄철 산나물 4종 꾸러미로 시중가보다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산마늘, 곰취, 두릅, 눈개승마 800g으로 구성하여 1만 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