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상품성 강화한 2020 팰리세이드 출시
현대차, 상품성 강화한 2020 팰리세이드 출시
  • 박선진 기자
  • 승인 2020.05.06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 외장.   ⓒ현대차
2020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 외장. ⓒ현대차

[시사프라임 / 박선진 기자] 현대차가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를 신설하고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한 플래그십 SUV ‘2020 팰리세이드’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현대차는 상품성을 강화한 2020 팰리세이드 출시를 통해 국내 대형 SUV 시장을 주도권 강화에 나선다. 

새롭게 선보이는 2020 팰리세이드를 한마디로 요약하면 상품성 강화이다.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 도입, 2열 상품성 극대화한 스페셜 모델 ‘VIP’도 새롭게 선보인다.

2020 팰리세이드에 새롭게 추가된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는 지난해 ‘더 뉴 그랜저’에 최초로 도입했다.

2020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는 전용 라디에이터 및 인테이크 그릴, 휠, 스키드플레이트, 바디컬러 클래딩 등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2020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는 12.3인치 풀 LCD 클러스터(계기판), 헤드업 디스플레이, 뒷좌석 수동식 도어커튼 등 다양한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현대차는 특히 캘리그래피 트림을 기반으로 2열의 상품성을 극대화한 스페셜 모델인 ‘VIP’도 선보였다. 

현대차는 팰리세이드의 기존 트림인 익스클루시브와 프레스티지의 상품성도 개선했다.

2020 팰리세이드는 올해 하반기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OTA)를 통해 모든 트림에서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올 하반기부터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 ‘현대 카페이’를 활용해 SK에너지, 파킹클라우드 등 제휴된 주유소와 주차장에서 비용을 지불할 때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간편히 결제할 수 있게 된다.

2020 팰리세이드의 가격은 가솔린 3.8기준 트림 별로 ▲익스클루시브 3,497만원 ▲프레스티지 4,047만원 ▲캘리그래피 4,567만원 ▲VIP 5,137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