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로 닷새간 6조6732억원 신청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로 닷새간 6조6732억원 신청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05.16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사진 / 시사프라임DB]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사진 / 시사프라임DB]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11~15일까지 닷새동안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을 받은 결과 전국 997.1만 가구에서 총 6조 6,732억원을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행정안전부는 16일 이같이  밝히며 15일 하루동안 신청 결과는 217.0만 가구, 1조 4,449억원으로 집계됐다고 했다. 

행안부가 집계한 시·도별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신청 현황에 따르면 경기도에서 닷새동안 누적 결과, 259만7천831가구가 1조6천321억원을 신청해 전체 신청금액의 26.1%를 차지했다.

뒤를 이어 서울에서 219만4천805가구가 1조4천428억원을 신청해 22.0%를 차지했다. 이어 부산 61만20가구·4천236억원(6.1%), 인천 58만2천480가구·4천76억원(5.8%), 경남 55만6천436가구·3천972억원(5.6%), 대구 45만4천408가구·3천224억원(4.6%), 경북 44만1천554가구·3천27억원(4.4%), 충남 40만8천83가구·2천768억원(4.1%)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한편, 3월 29일 이후 타 광역자치단체로 이사를 한 국민들도 이사한 지역에서 긴급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행안부는 국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신용·체크카드로 지원받은 국민이 타 광역자치단체로 이사한 경우 1회에 한해 사용지역을 변경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29일 이후 정확히 언제까지 이사가 인정되는지는 추후 안내할 방침이다. 

반면 18일부터 시작되는 자치단체 신청을 통해 선불카드·지역사랑상품권을 받게 되면, 타 광역자치단체로 이사하더라도 변경이 불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