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 지역상품권・선불카드 주민센터에서 5부제로 신청
긴급재난지원금 지역상품권・선불카드 주민센터에서 5부제로 신청
  • 고재원 기자
  • 승인 2020.05.1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충전가능한 카드사.  ⓒ행안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충전가능한 카드사. ⓒ행안부

[시사프라임 / 고재원 기자] 18일부터 읍면동 주민센터 등에서 긴급재난지원금 지역사랑상품권, 선불카드 신청을 받는다. 일부 지자체는 지자체 홈페이지 및 별도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신청도 병행한다. 또,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을 하기 어려웠던 경우 카드사와 연계된 은행 창구를 방문해 오프라인 신청하면 된다.

행정안전부는 이같은 내용의 긴급재지원금 신청을 받는다며 신청 시기는 마스크 5부제와 동일한 요일제로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신용 체크카드 오프라인 신청을 받는 경우 카드사와 연계된 은행으로는 KB국민카드-KB국민은행, NH농협카드-농협은행 및 농축협, 신한카드-신한은행, 우리카드-우리은행, 하나카드-하나은행이다.

신청 시 주민등록표상 세대주 본인이 신청해야 하나 위임장을 지참할 경우 대리인이 신청도 가능하다.

지급 관련 행안부 관계자는 "신청 즉시 현장에서 지급해야 하지만 일부 지자체에서 물량이 부족할 경우 지급일을 별도로 고지할 수 있다"고 했다. 

지역사랑상품권과 선불카드는 신용・체크카드 충전금과 마찬가지로 사용할 수 있는 지역과 업종에 제한이 있으며, 사용기한은 8월 31일까지이다. 지류형 지역사랑상품권도 8월 31일까지 사용을 권장하기로 했다.

지역사랑상품권은 특・광역시는 특・광역시 내에서, 도는 시・군 내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백화점, 대형마트, 유흥업종, 사행산업 및 불법사행산업, 온라인 전자상거래 등을 제외한 지역사랑상품권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다. 가맹점은 지자체별로 차이가 있어 지자체 홈페이지, 지역사랑상품권 앱 등에서 확인해야 한다.

선불카드는 112개 지자체에서 제공하며, 광역지자체 내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자체별로 지역제한을 선택・설정했으며, 사용가능한 업종도 신용・체크카드와 일치하나, 일부 지자체의 경우 지역사랑상품권 사용업종과 일치해 지자체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확인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