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통합당, 철면피 같아"
이해찬 "통합당, 철면피 같아"
  • 임문식 기자
  • 승인 2020.06.26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프라임 / 임문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2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미래통합당과의 원구성 협상이 공전되는 상황과 관련해 "중요한 7개 상임위원장을 양보했고 설득에 설득을 반복했다. ‘그동안 협상은 한 번도 없고 수모만 당했다’라는 표현을 라디오에 나와서 하는 것을 보면서 좀 철면피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고 비판했다. 

[시사프라임 / 임문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2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미래통합당과의 원구성 협상이 공전되는 상황과 관련해 "중요한 7개 상임위원장을 양보했고 설득에 설득을 반복했다. ‘그동안 협상은 한 번도 없고 수모만 당했다’라는 표현을 라디오에 나와서 하는 것을 보면서 좀 철면피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