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가맹점 매출 수익 가져가는 통합플랫폼 개편
LG생활건강, 가맹점 매출 수익 가져가는 통합플랫폼 개편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06.29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플랫폼에서 발생한 매출과 수익은 고객이 ‘마이 스토어’로 지정한 가맹점으로 귀속
LG생활건강 네이처컬렉션, 더페이스샵 로고(사진제공= LG생활건강)
LG생활건강 네이처컬렉션, 더페이스샵 로고(사진제공= LG생활건강)

[시사프라임/ 박시나 기자 ]  LG생활건강은 작년 6월부터 쇼핑 서비스를 중단한 네이처컬렉션과 더페이스샵의 직영 온라인 몰을 가맹점이 매출과 수익을 가져갈 수 있는 통합 플랫폼으로 개편해 7월 1일 정식 오픈한다.

이는 최근 언택트(비대면) 소비 트렌드의 급부상으로 고객 유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장품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해서다.

LG생활건강은 지난 1년간 가맹점의 매출 증대를 위해 네이처컬렉션과 더페이스샵 직영 온라인 몰에서 제품 판매를 제외한 제품정보 조회, 매장 위치 검색 등의 기능만 유지해 왔는데, 이번 개편을 통해 직영 온라인 몰 매출을 가맹점 몫으로 돌릴 수 있는 플랫폼을 조성해 새롭게 오픈한 것이다.

새롭게 오픈한 플랫폼에서 제품 구매를 희망하는 고객은 매장 위치 등을 고려해 ‘마이 스토어’를 설정해야 주문이 가능하다.

해당 주문 건을 통해 발생한 매출과 수익은 고객이 지정한 가맹점에 귀속된다. 마이 스토어로 지정된 가맹점은 주문 내역 확인 후 매장 내 재고를 택배 발송하거나, 재고가 없는 경우 가맹본부에 위탁 배송을 요청해 주문을 처리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