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미디어 커머스 변신 'CREATE THE NEW' 발표
롯데홈쇼핑, 미디어 커머스 변신 'CREATE THE NEW' 발표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06.30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에 경험하지 못한 혁신적 서비스 지향하며 미디어 커머스 도약 가속화
롯데홈쇼핑 새 브랜드 슬로건 CREATE THE NEW
롯데홈쇼핑 새 브랜드 슬로건 CREATE THE NEW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롯데홈쇼핑은 30일 신규 브랜드 슬로건 '크리에이트 더 뉴(CREATE THE NEW)'를 발표했다.

기존 TV홈쇼핑으론 경쟁력 한계를 벗어날 수 없다고 판단 미디어와 쇼핑을 버무린 콘텐츠 경쟁력을 키우는데 초점이 맞춰졌다.

이날 발표에서 슬로건과 아이덴티티에 이같은 의미가 담겨있다. 혁신적인 서비스로 기존에 경험하지 못한 새로움을 전달한다는 게 핵심이다.

롯데홈쇼핑의 변신은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탈바꿈하는데 있다. 이번 신규 브랜드 슬로건 제작에 미디어 커머스 기업으로 도약 중인 롯데홈쇼핑의 비전을 담았고 이를 알리기 위함이다.

기존 TV홈쇼핑에서 벗어나 혁신적인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내외부 고객 접점에서 통일된 브랜드 이미지를 각인시킨다는 계획이다.

'CREATE THE NEW'는 미디어와 쇼핑의 경계가 허물어진 무한경쟁 상황에서 차별화된 쇼핑 경험 제공으로 고객에게 끊임없이 새로움을 전달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TV홈쇼핑을 넘어 모바일을 기반으로 한 미디어 콘텐츠 제공으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다.

▲알아서 먼저 제안하는 큐레이션 서비스 ▲재미와 편안함이 있는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 ▲패션, 뷰티 전문성 및 단독 서비스 ▲고객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미션으로 내세웠다.

또한 롯데의 'L'을 기본 디자인 요소로 활용한 새로운 브랜드 아이덴티티(BI)를 선보이고, 방송, 모바일, 주문, 배송 등 고객 접점에 적용할 예정이다.

‘L’은 경계 없이 변화하는 다양한 미디어를 만나는 롯데홈쇼핑을 상징하며 세로 색상은 레드, 가로는 퍼플을 적용했다. 방송화면, 앱 아이콘, 배송박스 및 차량 등에 적용해 브랜드 일관성을 높일 예정이다.

모바일 앱의 경우 TV, 티커머스, 모바일 생방송 등을 전면에 내세워 영상 중심으로 개편했다. 이외에도 브랜드 슬로건을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징글(jingle)을 활용한 통화연결음을 제작해 활용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