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수협은행, 공익상품 누적 판매금 1조원 돌파…출시한지 4개월 걸려
Sh수협은행, 공익상품 누적 판매금 1조원 돌파…출시한지 4개월 걸려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07.22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협은행 CI  ⓒ수협은행
수협은행 CI ⓒ수협은행

[시사프라임 / 박시나 기자] Sh수협은행이 출시한 ‘Sh해양플라스틱제로예·적금’ 상품이 누적 판매금 1조원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을 지원하는 상품으로 4개월 만에 일군 성과다.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이 해양환경 보호에 대한 정부 정책에 동참하고 해양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알리며 해양환경정화 활동을 직간접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수협은행의 대표적 공익상품이다.

정기예금 최대 연 1.4%(1년 기준), 정액적립식적금 최대 연 2.4%(3년 기준), 자유적립직적금 최대 연 2.6%(3년 기준)의 높은 금리를 제공해 3월 출시 후 현재까지 6만좌 이상 판매실적을 올렸다.

수협은행은 해양환경 보호라는 공익상품의 취지에 맞춰 해양환경공단 등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을 지원하는 기금을 전액 수협은행 부담으로 마련해 전달한다.

타 상품에 비해 판매량과 속도에서 4배 정도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어 상품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5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을 필두로 임준택 수협중앙회장, 김홍희 해양경찰청장, 황호선 한국해양진흥공사 사장, 김영무 한국선주협회 부회장 등이 상품에 가입했다.

Sh수협은행 관계자는 "초저금리 시대에 경쟁력 있는 금리 혜택과 ‘해양환경 보호’라는 의미가 진정성을 인정받으면서 가입 고객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어 당초 예상 판매치를 훨씬 뛰어넘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