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소상공인 온라인 마켓 지원
신한금융그룹, 소상공인 온라인 마켓 지원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07.30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프라임 / 박시나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29일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와 함께 오픈한 소상공인 온라인 마켓인 「가치삽시다 희망으로 같이가게』 특별전에 50여개의 업체를 시범 선정해 입점을 마쳤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지난 6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국내 소상공인들에게 온라인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상품홍보를 통한 새로운 매출 동력 확보를 돕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가치삽시다 희망으로 같이가게』 특별전을 기획했다.

이후 특별전에 입점할 50여개의 시범 업체를 선정하고, 해당 업체에서 판매하는100여개의 제품을 중기부의 ‘가치삽시다’ 플랫폼 내 ‘희망으로 같이가게’ 특별기획전에 입점시켰다.

또한 전국에 소재한 해당 업체들을 직접 방문해 제품 스토리를 담은 홍보 영상 제작과 판매 촉진을 위한 마케팅 활동을 종합적으로 지원했다. 특히, 업체 홍보영상은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에서 16백만 조회수를 기록하며 많은 관심을 끌었다.

이번 캠페인으로 온라인 마켓에 진출한 한 업체 대표는 “신규 고객 유치와 매출증대 등 실질적으로 가장 필요한 부분에서 큰 도움을 받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여러움을 겪는 와중에 좋은 기회를 만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더불어 신한금융은 「가치삽시다 희망으로 같이가게』 온라인 마켓 진출 가이드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와 SNS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이 영상에는 유명 유튜버 ‘쯔양’(본명 박정원)과 소상공인 업체 대표가 출현해 온라인 마켓 진출 과정을 쉽고 재미있게 풀어냈다.

이번 영상 제작에 참여한 ‘쯔양’은 “많은 소상공인분들이 힘든 시기를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고 소감을 전했으며, 영상 출연료 전액을 보육시설에 기부하기로 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이 이번 특별전을 통해 희망과 성장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가겠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가 코로나 19 피해로부터 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금융의 사회적 역할을 앞장서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은 지난해 ‘기발한 광고’를 통해 제품과 서비스를 홍보하고 싶은 스타트업을 위해 신한이 광고 시간을 빌려주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소셜기부 프로젝트인 ‘Hope Together’를 통해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의료진을 지원하며 진정성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