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로 피부 고민 한방에…아모레퍼시픽, ‘스킨 파인더’ 도입
모바일로 피부 고민 한방에…아모레퍼시픽, ‘스킨 파인더’ 도입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07.30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와 IT기술 결합한 뷰티 컨시어지 프로젝트의 첫 번째 서비스 공개
[아모레퍼시픽] 뷰티 컨시어지 스킨 파인더 서비스(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뷰티 컨시어지 스킨 파인더 서비스(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시사프라임/ 박시나기자] 아모레퍼시픽이 모바일 전용 피부 진단 서비스인 '스킨 파인더'를 아모레퍼시픽몰에 도입했다고 30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스킨 파인더는 뷰티와 IT 기술을 결합한 '뷰티 컨시어지' 프로젝트의 첫 번째 서비스이다. 

'뷰티 컨시어지'는 아모레퍼시픽이 전사적인 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사업의 일환으로, 이번에 선보인 '스킨 파인더'는 온라인에서도 정교한 피부 진단이 가능하다.

고객이 현재 피부 상태와 생활 환경 등과 관련한 20여 개의 질문에 대한 답을 통해 고객의 피부 타입과 고민을 즉각 도출할 수 있다.

특히, 특허 출원을 마친 아모레퍼시픽만의 고도화된 계산식이 문진 시스템에 적용됐다. 그 결과 개인별 결과에 따라 피부 타입에 대한 정보와 뷰티 팁에 대한 콘텐츠가 제공되고 고민 해결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솔루션 제품까지 제안 받을 수 있다.

 IT 기술이 담긴 피부 진단 시스템, 휴대폰 카메라를 이용한 피부 측정, 제품 케어 서비스 등을 반영해 고객 피부에 맞는 최적의 제품과 정보, 구매 후 관리, 혜택까지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들을 준비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