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그룹, MZ세대 겨냥 뷰티 시장 디지털 확장…부진 탈출구로
아모레퍼시픽그룹, MZ세대 겨냥 뷰티 시장 디지털 확장…부진 탈출구로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0.08.0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신사와 ‘AP&M 뷰티ᆞ패션 합자조합’ 결성
아모레퍼시픽 X 무신사  뷰티 패션 합자조합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X 무신사 뷰티 패션 합자조합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시사프라임 박시나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이 실적 부진을 겪고 있는 뷰티 시장에서 탈출구로  뷰티 시장의 디지털 확장과 관련 분야 유망 초기 기업 육성에 나선다.

이에 온라인 패션 커머스 기업 무신사와 합자조합을 결성했다고 6일 밝혔다.

그룹에 따르면 ‘AP&M 뷰티ᆞ패션 합자조합’은 국내외 유망 초기 기업을 지원, 육성함과 동시에 지속 가능한 성장 모델을 확보하는 것에 있다.

뷰티와 패션뿐만 아니라 양사 사업과 관련 있는 리테일, 다중 채널 네트워크(MCN), 컨슈머 서비스 등 다양한 영역에 집중 투자한다.

이를 위해 다양한 고객 경험을 공유하고 신규 조인트 브랜드를 육성함으로써 MZ세대(밀레니얼+Z세대)를 겨냥한 디지털 사업 역량 강화에 나선다.

아모레퍼시픽 NGI 디비전 이영진 상무는 “이번 합자조합 결성을 통해 뷰티와 패션의 시너지를 만들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MZ세대의 디지털 소비 트렌드에 대한 통찰력을 확보해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