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무인매장 에너지 비용 절감 서비스 선봬
KT, 무인매장 에너지 비용 절감 서비스 선봬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08.18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가에너지 매니저.  ⓒKT
KT 기가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플러스 서비스 구성도.  ⓒKT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KT는 매장 관리형 에너지 최적화 상품인 ‘기가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플러스’를 출시하고 ‘페이즈커뮤’의 무인점포들에 공급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KT 기가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플러스는 매장의 전력 소비방식을 효율화하고, 매장 내부 환경을 측정해 점주에게 알림을 주며, 원격에서 모바일 기기로 매장 설비를 제어한다. 에너지 소비 효율화가 가능한 이유는 KT의 AI기반 빅데이터 분석엔진 ‘이브레인’이 매장의 에너지 소비 데이터를 학습, 분석하기 때문이다. 데이터가 누적될수록 패턴이 정교화돼 최적화된 에너지 관리가 가능하다.

KT 기업신사업본부 문성욱 본부장은 ”KT 기가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플러스를 사용하면 에너지 최적화와 무인매장 관리 효율화를 동시에 달성할 수 있다”며, “KT만의 AI와 빅데이터, 클라우드 역량을 동원해 코로나19 시대 비대면 소비 트렌드에 맞춘 혁신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IoT 자판기를 개발한 벤처기업인 ‘페이즈커뮤’는  ‘잇다가게’라는 무인매장에서 반찬 자동판매기를 운영 하며 상품의 특성상 신선도 유지가 중요해, 냉장 자판기 내부 온도를 세심하게 관리하고자 ‘KT 기가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플러스’ 상품을 도입했다.

서비스를 도입하면 자판기 내부의 온도센서에서 전송된 정보가 KT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되고, 내/외부 환경 변화에 따라 온도 변화 이력이 제공된다. 이를 통해 제품이 변질되는 환경 정보를 학습해, 자판기의 이상여부 알림뿐 아니라 최적의 운전상태를 찾아 점주에게 제안하게 된다. 또한 매장의 전력 사용량을 측정해 가장 효율적인 시간에 작동할 수 있도록 조명과 에어컨 등 전기장치를 자동으로 제어할 수 있어 비용 절감도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