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지자체 | Posted by 시사프라임 시사프라임 2018.03.21 16:26

DMZ관광 장승재 대표, 양구군 홍보대사 위촉

DMZ관광 장승재 대표, 양구군 홍보대사 위촉

우리나라 대표자원인 DMZ접경지역 강원도 고성부터 인천광역시 옹진군까지 10개 시·군 전지역을 유일하게 운영하는 DMZ관광의 장승재 대표가 강원도 양구군 홍보대사로 20일 위촉됐다.

 

 

 

DMZ관광은 2004년부터 양구군 관광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던중 두타연 개방과 함께 청정지역인 “장병과함께 두타연 트레킹& 병영체험” 상품을 처음 출시해 양구관광 홍보와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기여했다.

 

현재 양구가면 제일 많이 관광객이 찾는 “두타연 트레킹” 상품은 민통선내 트레킹의 시발점과 DMZ일원 걷기코스 인지도를 높였으며 특히 연천지역 열쇠전망대일원 안보체험으로 2007년부터 2013년까지 약 7년여 동안 운영하던 남방한계선 철책선 걷기와 병영체험 프로그램 개발의 원동력이 된 바 있다.

 

한편 양구군 홍보대사로 위촉받은 장승재 대표는 “ 양구에 대한 지대한 관심과 DMZ 홍보 및 접경지역 지자체 관광상품 개발과 관광객 유치에 힘을 기울이겠다” 고 말했다.

 

 

시사프라임 보도국
<저작권자 ⓒ 시사프라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MZ관광 장승재 대표, 양구군 홍보대사 위촉
문화/여행/레저 | Posted by 시사프라임 시사프라임 2018.02.05 03:01

DMZ관광,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 상품 출시

DMZ관광,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 상품 출시


 DMZ전문업체인 DMZ관광(대표 장승재)은 비무장지대(DMZ)를 관통해 흐르는 한탄강 지질명소를 대상으로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 프로그램을 5일 출시했다.

 

                             재인폭포(사진제공: DMZ관광)

 

 지난해 12월부터 당초 경기도 포천시와 연천군을 중심으로 한탄·임진강 국가지질공원으로 사용하던 명칭이 한탄강일원 철원군 소재 4개소의 지질명소를 포함해 면적과 명소를 확대하면서 한탄강 국가지질공원이란 명칭으로 재탄생했다.

 

한탄강은 북에서 남으로 흐르는 화산활동으로 만들어진 주상절리와 폭포 등이 웅장하면서도 아름답게 펼쳐진 현무암 협곡지역으로 강원도 철원군, 경기도 포천시, 연천군 등 3개 지자체가 해당된다.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는 철원 최상류부터 시작해 포천을 걸쳐 임진강과 합수되는 연천도감포까지 한탄강의 지질명소 24개를 중심으로 지질과 지형뿐만 아니라 지역의 삶과 역사, 문화 등 지역명소를 둘러보는 여행상품이다.

 

 프로그램은 강원도 철원~경기도 포천~연천 2박3일 코스, 연천과 포천을 연계한 1박2일 코스, 철원과 포천을 연계한 1박2일 코스, 철원군 당일 1개 코스, 포천시 당일 1개 코스, 연천군 당일 1개 코스 등 총 6개 코스로 구성됐다.

 

 한편 장승재 DMZ관광 대표는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 상품은 7년전 강원도 5개군의 평화지역 국가지질공원 상품개발과 투어운영 경험을 살려 ‘한탄강 국가지질공원’으로 새로이 단장된 것에 맞춰 출시했으며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 상품 활성화와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해 지자체 및 관계기관과 업무협조를 통한 홍보와 상품운영에 만전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DMZ관광(주)은 지난해 경기도 및 경기관광공사와 함께 강원도 철원군에서 경기도 포천시와 연천군을 이어지는 한탄·임강강 국가지질공원 프로그램 홍보를 위해 각계 전문가 20명을 초청해서 많은 관심과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문의 02)706-4851

 

 

한은남 편집장 enhanok70@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프라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MZ관광, ‘한탄강 지오 트레일투어’ 상품 출시
DMZ관광, ‘한탄강 얼음위 트래킹과 DMZ 철새 두루미 여행’ 상품 출시

- 철원 한탄강과 DMZ 철새평화타운 연계... 12월말부터 판매

 

DMZ관광(대표 장승재)은 철원두루미협의체(회장 진익태)와 함께 겨울철 DMZ일원의 진수 ‘한탄강 얼음위 트래킹과 DMZ철새 두루미 여행’ 상품을 12월말부터 운영한다.

 

 

                            한탄강 얼음위 트래킹(사진제공: DMZ관광)

 

이번 프로그램은 겨울철 DMZ일원중 철원군의 큰 관광자원인 한탄강과 생태와 평화의 상징인 두루미를 비롯한 재두미, 독수리, 기러기 등 탐조와 그간 가보지 못했던 삽슬봉(아이스크림고지), 근대문화 유적(얼음창고, 금융조합, 농산물검사소)과 연계해서 당일코스 및 체류형으로 진행된다.

 

이번 투어는 국내 유일 동절기에 한탄강 얼음위 트래킹을 순담계곡부터 고석정까지 1.5Km를 한시간 동안 걷기와 철윈지역 전문가와 함께 철새, 생태, 지질공원을 연계한 철새 탐조와 그간 일반인들이 접근이 힘들었던 삽슬봉(아이스크림)과 근대문화유적을 탐방한다.

 

한편 장승재 DMZ관광 대표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성공개최를 기원하면서 DMZ일원중 중부전선 철원군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한탄강 얼음위 트래킹과 DMZ 철새 두루미 여행’ 상품을 출시했다면서 겨울철 DMZ관광 백미를 느낄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상품은 12월 30일부터 진행되고 가격은 성인 기준 4만5천원이다.

 

 

한은남 기자 enhanok70@hanmail.net
기자 블로그 http://blog.daum.net/20070616han
http://www.sisaprime.co.kr

DMZ관광, ‘한탄강 얼음위 트래킹과 DMZ 철새 두루미 여행’ 상품 출시
문화/여행/레저 | Posted by 시사프라임 시사프라임 2017.10.27 11:00

DMZ관광, ‘베트남DMZ투어’ 상품 출시

DMZ관광, ‘베트남DMZ투어’ 상품 출시

- 동하~다낭~후에~호이안 연계 3박5일...11월말부터 판매

 


 DMZ관광(대표 장승재)은 국내 최초로  ‘베트남DMZ투어’ 상품을 11월말부터 출시한다. 

 

DMZ문화원(www.dmzcc.co.kr)과 함께 하는 ‘베트남DMZ투어’는 베트남 중부지역의 비무장지대와 다낭, 후에, 호이안을 연계해 3박5일 일정으로 진행된다.


이번 투어는 베트남전쟁(1964년~1975년)의 최대 격전지였던 북위 17도 선인 벤하이강을 중심으로 DMZ 일원의 동하와 베트남의 진주라고 불리는 다낭, 역대왕들의 유적이 있는 역사도시 후에 그리고 세계문화유산 도시 호이안을 둘러본다.  


1일차는 인천 출발해 다낭에 도착해서 동하로 이동해 2일차 DMZ일원 록파일산, 다크롱다리, 케산전투기지, 히엔르엉다리, 빈목터널을 탐방한다.

 

3일차는 옛 베트남 최후의 왕조였던 후에의 상징인 흥엉강변과 역대왕들의 개인별장 유적지 감상과 다낭 바나힐을 체험하고 4일차는 베트남 중부지역의 중심인 다낭의 까오다이 사원, 손짜반도와 다낭대성당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호이안 구 시가지를 둘러보고 씨클로투어체험하고 5일차 새벽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코스다.
  

장승재 DMZ관광 대표는 “베트남DMZ투어는 베트남전쟁의 격전지와 당시 DMZ를 돌아보면서 우리나라 DMZ와 비교하는 매우 의미 있는 시간이고, 한편으로는 최근 역동적으로 변화하는 베트남 문화를 접하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상품은 11월말부터 진행되고 가격은 성인 기준 95만원이다.


문의 02-706-4851

 

 

박용현 기자 bik_yh@naver.com
한은남 기자 enhanok70@hanmail.net
기자 블로그 http://blog.daum.net/20070616han
http://www.sisaprime.co.kr

 


DMZ관광, ‘베트남DMZ투어’ 상품 출시
문화/여행/레저 | Posted by 시사프라임 시사프라임 2015.02.02 01:10

DMZ관광, ‘DMZ 임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 출시

DMZ관광, ‘DMZ 임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 출시

 

광복 및 남북분단 70주년 맞아...DMZ 철책선 걷기 등 1박2일 진행

 

 

DMZ관광(대표 장승재)은 올해 광복 및 남북분단 70주년을 맞아 DMZ와 서부전선 임진강 유역의 역사, 문화, 예술을 융합한 인문학 연계 ‘DMZ 임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 1박2일 관광상품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DMZ 임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는 분단의 역사를 간직한 채 유유히 흐르는 임진강으로 떠나는 시간여행으로 최근 인문학 트랜드에 맞춰 초청작가 및 현지 문화계 인사와 함께 DMZ일원 연천 태풍전망대에서 오두산 통일전망대까지 임진강유역을 1박2일 동안 진행하는 투어다.

 

 투어는 임진강  책저자와 대화, 임진강변 사진촬영과 글쓰기,  DMZ 철책선 걷기와 평화관광,
민통선마을 방문 및 주민과 대화, 진강변 11개다리 스토리 찾기, 생태와 평화의땅 DMZ와 민통선 바로알기,  고구려성 답사(당포성, 덕진산성), 역사 유적지 탐방(미수허목묘, 숭의전, 화석정, 경순왕릉, 반구정), 임진강변 주상절리와 적벽, 중부원점 등 지오사이트 탐방, 군남홍수조절지와 한반도통일미래센터 방문, 율곡 이이, 황희정승, 겸재정선의 길 따라걷기 등으로 구성됐다.   

 

                                  사진제공 : 시사프라임

 

‘DMZ 임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 상품 가격은 15만5천원으로 프로그램의 활성화를 위해 오는 3월5일부터 6일까지 1박2일간 각계 전문가들을 초청하는 팸투어도 진행할 계획이다.

 
또,  3월부터 철원-포천-연천지역의 ‘DMZ 한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와 화천-춘천-가평지역의 ‘DMZ 북한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한다.         

         

 

                               사진제공: 시사프라임

 

 

한편 장승재 DMZ관광 대표는 “분단 70주년을 맞아 남과 북이 연결된 임진강 유역의 명소 탐방을 통해 세계적인 자원인 DMZ를 비롯해 민통선과 임진강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을 재조명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문의 : DMZ관광(www.dmztourkorea.com 02-706-4851) 

 

 

 

한은남 기자  enhanok70@hanmail.net 
기자 블로그 http://blog.daum.net/20070616han
http://www.sisaprime.co.kr 


 

DMZ관광, ‘DMZ 임진강 동행 인문학 힐링투어’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