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주년 맞이한 호반그룹, CI‧BI 교체 “젊고 역동적 의지 담아”

▲호반그룹 CI BI 교체된 새 이미지  ⓒ호반그룹

[시사프라임 / 김용철 기자] 호반그룹은 그룹통합 CI와 주택브랜드 아이덴티티(BI) ‘호반써밋’, ‘베르디움의 새 디자인을 공개했다.

호반그룹의 새 CI는 기존 회색과 오랜지색으로 된 호반의 심볼마크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블록형태 안에 있던 호반을 밖으로 꺼내 심플하게 바꿨다. 노하우와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기존 사업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호반그룹 관계자는 새로운 CI에는 소비자의 생활과 공간을 풍요롭게 할 다양한 사업군으로 확대하고자 하는 젊고 역동적인 의지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올해 창립 30주년을 맞이한 호반그룹은 호반건설의 브랜드인 호반써밋베르디움’ BI도 리뉴얼해 브랜드 이미지 강화에 나선다. 서울, 수도권을 중심으로 호반써밋’, ‘베르디움브랜드 단지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호반건설은 이달 말 인천 송도국제도시 M2블록에 호반써밋 송도를 시작으로 위례신도시에 호반써밋 송파 I, II’ 호반써밋호반베르디움’ 2만여 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호반그룹은 단지명 등은 사내 브랜드 위원회에서 심의를 거쳐 적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30주년 맞이한 호반그룹, CI‧BI 교체 “젊고 역동적 의지 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