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미안 아트리치, 2020 세계조경가협회상 수상
래미안 아트리치, 2020 세계조경가협회상 수상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10.19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미안 아트리치 전경
래미안 아트리치 전경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시공한 래미안 아트리치가 2020년 세계조경가협회(IFLA)에서 주관하는 2020 IFLA AAPME어워즈 발표 결과 열섬현상 및 내화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IFLA 시상식은 ‘재생’을 주제로 조경의 공익적 가치와 기능적 가치를 평가하였으며, 열섬현상 및 내화 부문을 포함한 9개 분야에서 수상작을 선정했다. 

삼성물산은 지난 2018년 대회에서 광교호수공원이 치수관리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으며, 올해도 국내 공동주택 프로젝트 중 유일한 수상작을 배출했다.

래미안 아트리치는 석관2구역을 재개발한 아파트로, 삼성물산은 다양한 환경 개선 디자인을 반영해 아트리치를 친환경 단지로 구축했다. 단지 외곽으로 25m 너비의 녹지공간을 조성하고, 넓은 그늘을 만들어주는 커다란 팽나무와 느티나무를 식재해 단지 내 약 1000㎡의 공간에 시원한 그늘을 제공함. 또한 친수형 휴게공간과 미스트가 분사되는 게이트형 파고라를 설치했다.

게이트형 쿨미스트 파고라는 스마트 온도 조절 시스템을 통해 해당 공간의 온도를 주변 대비 3℃ 이상 낮추고, 미세 물입자 크기를 조절하여 쾌적성을 높인 것이 특징임. 쿨미스트 파고라는 33℃ 이상의 기온이 감지되면 자동으로 운전을 시작하고, 25℃ 미만이 되면 정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