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우리다문화장학재단, 2021년 장학생 500명 선발
우리금융지주 우리다문화장학재단, 2021년 장학생 500명 선발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1.05.14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홈페이지에서 28일까지 접수, 7월 초 최종 선정자 발표

 

[시사프라임/ 박시나기자] 우리금융지주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은 다문화 자녀 및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자녀의 학업증진과 특기개발 지원을 위해 2021년 장학생 500명을 선발해 총 6억 7천만원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우선, 초·중·고·대학생 다문화 자녀를 대상으로 총 400명을 선발해 ‘학업장학금’이 지원된다. 학업증진을 위한 비용으로 사용 가능하며, 초등학생 60만원, 중학생 100만원, 고등학생 200만원, 대학생 400만원의 장학금이 지원된다.

예·체능, 어학, 기술 등 특기를 보유한 8세부터 25세까지 다문화 자녀에게는 전문교육비, 물품구입비, 대회 참가비 등의 특기·재능 성장을 위한 500만원의‘특기장학금’도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2019년 대비 2020년 매출이 5% 이상 하락해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자녀 100명을 대상으로 ‘특별장학금’도 지원된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정한 ‘백년가게’ 및 ‘백년소공인’ 또는 나눔, 봉사 등 선한 행동을 통해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고 있는 소상공인의 초·중·고·대학교에 재학중인 사업주의 (손)자녀에게 장학금 각 50만원이 지원된다.

다문화자녀 장학금은 ‘우리다문화장학재단’홈페이지에서, 소상공인 자녀 특별장학금은 ‘기아대책 기대플러스’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다. 장학금 신청은 이번 달 28일까지며, 심사를 거쳐 오는 7월 초에 최종 선정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2012년부터 총 4,169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38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해왔다”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장학금이 꿈을 향해 나아가는 학생들에게 작은 힘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2012년 우리은행 등 우리금융그룹 그룹사가 200억원을 출연해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장학금 지원, 교육·문화·복지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으며,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 위한 우리금융그룹의 ESG경영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