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치정신(音癡精神)」 배우기
「음치정신(音癡精神)」 배우기
  • 최광표 칼럼니스트
  • 승인 2021.10.24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광표 교육학 박사
최광표 교육학 박사

음치(音癡)라 함은 소리에 대한 음악적 감각이나 지각이 매우 무디어 음(音)을 바르게 인식하거나 발성하지 못하는 사람으로, 노래를 부를 때 음정과 박자를 제대로 맞추지 못하는 사람을 말한다. 여기서 음치정신(音癡精神)이란 음치의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몇 가지 특징을 관찰하여 본받을 만한 지혜(智慧)와 교훈(敎訓)을 일괄하여 명명한 것이다. 나는 2018년부터 분당에 있는 45세 이상의 성인들을 대상으로 회원제로 쌍방향 학습방식의 수업을 운영하고 있는 “아름다운 인생학교(U3A: University of 3rd Age)”의 팝송영어반에서 재능기부 형식으로 강사(coordinator) 역할을 하고 있다. 강의를 시작한지 한 달 정도 지나자 ‘분당에서 팝송을 제일 못 부르는 사람이 강사를 하고 있는데 음치 같다’라고 소문이 났음에도 불구하고 인기는 제법 높았다. 사실 내가 음치라기 보다는 당시 팝송영어반의 수강생이 영어전공자, 해외파견 근무자, 해외거주 경험자, 그리고 팝송애호가 등과 같이 영어 구사력과 팝송 가창력 수준이 높은 수강생들로 구성되어 있다 보니 내가 상대적으로 팝송을 못 부르는 것으로 알려졌던 것이다. 그러나 일단 음치라는 소문과 선입견을 방치할 수 없어서 정면 돌파를 위하여 ‘음치정신(音癡精神)’ 논리를 주장하였다. 자신이 음치라는 것을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자세를 가진 음치의 특징은 일반적으로 다음과 같이 여섯 가지로 나타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첫째, 음치는 노래를 시키면 절대로 사양하지 않는다. 둘째, 음치는 음(音) 이탈을 하면서까지 고음을 꼭 부른다. 셋째, 음치는 가사를 정확하게 발음하면서 노래를 끝까지 부른다. 넷째, 음치는 무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앵콜 요청을 기다린다. 그러나 이러한 음치의 특징에 스며들어 있는 음치의 적극적이고 긍정정인 정신적 자세를 살펴보면 오히려 음치로부터 학교생활이나 직장생활이나 사회생활이나 일생생활에 적용할 수 있는 지혜(智慧)와 교훈(敎訓)을 배울 점이 상당히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래서 나는 음치의 6대 특징에서 착안하여 팝송영어반의 수강생들에게 ‘음치정신(音癡精神)’ 으로 팝송을 배워야 할 것을 강조하였다. 음치의 특징에 스며들어 있는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정신자세를 좀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첫째, 기회활용(機會活用) 정신이다. 음치는 기회가 왔을 대 그 기회를 절대로 놓치지 않음을 알 수 있다. 일상생활에서 팝송을 부를 기회가 많지 않기 때문에 기회가 생기면 사양을 하지 말고 팝송을 불러야 팝송가창력이 빨리 향상될 것이다. 둘째, 도전시도(挑戰試挑) 정신이다. 음치는 고음에 약함에도 불구하고 고음을 악착같이 부르는 도전정신이 있음을 알 수 있다. 이와 같이 음(音) 이탈에 대한 두려움이나 부끄러움이 없이 어려움에 도전하는 음치의 용기는 본받을 만하다. 셋째, 성취노력(成就努力) 정신이다. 음치는 가사를 정확하게 끝까지 부르기 위하여 집중력을 가지고 열심히 노력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에디슨이 "천재는 1%의 영감과 99%의 노력으로 이루어진다"고하여 노력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듯이 팝송가사를 정확하게 외우기 위해 음치가 열심히 노력하는 자세를 본받을 만하다. 넷째, 목표달성(目標達成) 정신이다. 음치는 노래를 끝까지 부르기 위해 중간에 포기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영국의 저명한 정치인이었던 처칠(Winston Churchill) 수상과 최근 미국의 대통령을 역임한 트럼프(Donald Trump) 전직 대통령은 “절대 포기하지 말라(Never give up)”는 생활신조를 가지고 성공하였듯이 음치의 포기하지 않는 정신은 본받을 만하다. 다섯째, 자기만족(自己滿足) 정신이다. 음치는 자신의 노래 실력에 개의치 않고 누군가의 앵콜 요청을 기다릴 정도로 뻔뻔스러움을 알 수 있다. 흔히 “영어는 얼굴이 두꺼워야 빨리 배운다”라는 말이 있듯이 “팝송은 뻔뻔 스스러워야 빨리 배운다”라고 할 수 있다. 이와 같이 음치가 이 눈치 저 눈치 보지 않고 자기식의 노래를 부르는 적극적인 자세는 본받을 만하다.

아무튼 서양격언에 "천재는 바보에게서도 배우고, 바보는 천재에게서도 못 배운다"는 말이 있듯이 음치라고 조롱하고 무시하기 보다는 ‘음치정신(音癡精神)’을 통해 음치처럼 기회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정신, 어려움을 피하지 않고 도전하는 정신, 집중력을 가지고 열심히 노력하는 정신, 목표를 끝까지 달성하는 정신, 중간에 포기하지 않는 정신, 그리고 소신을 가지고 자기만족을 추구하는 정신은 “아름다운 인생학교(U3A)” 팝송영어반의 수강생뿐만 아니라 일반사회 구성원인 학생들의 학교공부, 직장인들의 업무수행, 그리고 일반인들의 사회생활이나 일상생활에서도 필요한 가치덕목과 정신자세라고 볼 수 있다. 따라서 이러한 ‘음치정신(音癡精神)’에서 시사하는 지혜(智慧)와 교훈(敎訓)을 배워서 활용한다면 학교에서, 직장에서, 사회생활에서, 그리고 일생생활에서 조차 자신감(自信感)과 성취감(成就感)과 만족감(滿足感)을 보다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