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모의해킹 경진대회 ‘WooriCON’ 시상식 개최
우리은행, 모의해킹 경진대회 ‘WooriCON’ 시상식 개최
  • 박선진 기자
  • 승인 2021.11.1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모바일뱅킹의 잠재된 보안 취약점 제거 활동 평가해 5개 팀 시상
수상자들 대상 우리은행 디지털/IT부문·금융보안원 입사 지원시 우대 혜택 제공
우리은행은 지난 12일 서울시 중구 회현동에 위치한 우리은행 본점에서 ‘모의해킹 경진대회 WooriCON’ 시상식을 개최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왼쪽에서 두번째), 김영기 금융보안원장(왼쪽에서 첫번째), 고정현 우리은행 정보보호그룹장(왼쪽에서 다섯번째), 박춘식 아주대학교 교수(왼쪽에서 네번째)가 대상 수상자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시사프라임/박선진 기자]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지난 12일 서울 중구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금융보안원과 공동으로 실시한 금융권 최초 모의해킹 경진대회‘우리콘(WooriCON)’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시상식에는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김영기 금융보안원장을 비롯해 심사위원장을 맡은 아주대학교 박춘식 교수가 참석했다.

이번 달 1일부터 5일까지 대학(원)생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대회는 우리은행이 운영하는 인터넷뱅킹과 우리WON뱅킹 전반에 대해 사이버 공격자 관점에서 취약점을 점검 하는 방식으로 열렸다.

수상자는 발견한 잠재 취약점의 중요도와 영향도를 기준으로 금융보안원 보안 전문가와 정보보안학과 교수들의 평가를 거쳐 대상·최우수상·우수상 각 1개 팀, 장려상 2개 팀 등 총 5개팀이 선정되었으며, 수상자에게는 우리은행 디지털/IT부문 및 금융보안원 입사 지원 시 우대 혜택이 부여된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금융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사이버공격의 위험과 파급력도 커지고 있어 이에 대비한 정보보호 인재 양성이 매우 중요한 과제로 떠올랐다”며,“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혁신과 보안의 균형 성장을 이끌어 나갈 정보보호 우수인재를 양성하는 좋은 기회를 마련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