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서 규제뚫고 아파트매매 늘은 3곳…평택·안성·과천
경기서 규제뚫고 아파트매매 늘은 3곳…평택·안성·과천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2.01.18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경기도 아파트 매매거래 17만3002건…전년비 32.09% 감소
전년비 거래량 늘은 시·군 10곳 대부분 비규제…규제지역은 평택·안성·과천 3곳
특히 경기 최남단 평택·안성 권역이 강세…대형 업무지구, 교통호재 영향으로 주거 수요↑
거래 많은 지역 환금성 높아…최근에는 ‘e편한세상 안성 그랑루체’ 등 신규 분양 예정
'e편한세상 안성 그랑루체' 조감도(이미지=DL건설)
'e편한세상 안성 그랑루체' 조감도(이미지=DL건설)

[시사프라임/김종숙 기자] 지난해 아파트 매매시장에서 전년 대비 거래량이 늘은 시·군은 10곳으로 집계됐다. 이들 지역은 대부분이 비규제지역이었으며, 규제지역임에도 거래량이 증가한 지역은 3곳에 그쳤다.

◆ ‘거래절벽’과 ‘고강도 규제’ 뚫고 손바뀜 늘은 수도권 최남단 아파트

한국부동산원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11월 경기도 아파트매매거래 건수는 총 17만3002건이다. 이는 전년 동기 25만4751건 대비 32.09% 급감한 수치다.

이 중 전년비 거래량이 오른 시·군은 10곳이었다. 증가량 순으로 ▲평택시(3370건) ▲이천시(1749건) ▲안성시(1623건) ▲동두천시(980건) ▲여주시(889건) ▲포천시(568건) ▲연천군(190건) ▲양평군(112건) ▲가평군(96건) ▲과천시(19건)다. 증가 지역 대부분이 비규제지역으로, 규제 여부가 아파트 매매거래량 증감에 큰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이는 비규제지역의 LTV 한도가 높아(최대 70%) 규제지역 대비 자금 조달이 용이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 동두천시는 일부 규제지역으로 지정된 8월까지(1~8월)만해도 전년 1146건 대비 2배 이상 늘은 2432건 손바뀜을 기록했으나, 8월 이후에는 472건→166건으로 전년비 급감세를 보였다.

이에 반해 평택·안성·과천시는 2021년 내내 규제지역이었음에도 거래량이 증가해 눈에 띄었다. 19건 증가에 그친 과천시를 ‘보합세’로 본다 해도, 평택·안성은 네 자릿 수 증가했다. ‘거래절벽’과 ‘고강도 규제’ 추세를 뚫고 아파트 거래량이 늘은 셈이다.

‘많이 거래된 아파트 단지’도 평택·안성 권역에 다수 포진됐다. 국내 아파트 리서치 플랫폼 ‘아실’이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자료를 분석한 바에 따르면, 2021년 경기도에서 매매거래(분양권 포함)된 아파트 상위 10개 단지 중 7곳이 평택·안성권역 소재였다.

거래량 순으로 △주은청설(안성) △주은풍림(안성) △평택뉴비전엘크루(평택) △고덕하늘채시그니처(평택) △풍림아이원1차(시흥) △태평(평택) △이트리니티공도센트럴파크(안성) △양평역한라비발디1단지(양평) △안성롯데캐슬(안성) △광주초월역한라비발디(광주)였다.

업계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거래 잘 되는 지역이 시세 올리기에도 좋고 원할 때 팔기도 유리해, 실거주 수요자에게는 물론 투자 목적 수요자들에게도 선호도가 높다”며 “평택·안성 권역에는 고덕지구 등 거대 산업단지 호재가 밀집돼 있는 것은 물론, 제2경부고속도로 등 서울접근성을 개선시킬 도로교통망 확충도 예정돼있어 주거 수요가 급증하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의견을 말했다.

’20년 대비 ’21년 아파트 매매거래 증가한 경기도 시·군(자료원=한국부동산원)
’20년 대비 ’21년 아파트 매매거래 증가한 경기도 시·군(자료원=한국부동산원)

◆ 수도권 최남단부에 부는 아파트훈풍…신규 분양에 옮겨붙을까

이처럼 수도권 최남단에서 아파트 훈풍이 부는 가운데, 신규 공급 물량에도 불이 옮겨 붙을지에 관심이 몰린다. 오는 2월에도 DL건설이 분양하는 ‘e편한세상 안성 그랑루체’ 등 신규 분양이 예정돼 있다.

DL건설은 안성시 당왕동 당왕지구 5BL(블록) 일원에 ‘e편한세상 안성 그랑루체’를 2월 분양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0개 동 총 1370가구 규모다. 전용면적별로는 ▲67㎡A 83가구 ▲67㎡B 80가구 ▲84㎡A 565가구 ▲84㎡B 302가구 ▲108㎡ 143가구 ▲116㎡ 197가구로, ‘국민평형’으로 불리는 전용 84㎡가 다수 구성됐다. 대부분 4베이·판상형 위주로 설계됐으며 전 가구가 남향 위주로 배치됐다. 또 최근 안성시에 공급이 거의 없었던 중대형 평형(전용 108·116㎡) 물량도 갖춰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대우건설은 평택시 동삭동 동삭세교지구 도시개발구역 공동1BL에 ‘지제역 푸르지오 엘리아츠’를 2월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8층, 9개 동, 전용 84㎡ 단일 총 812가구로 구성된다. 인근 삼성전자 평택산업단지와 평택 브레인시티 개발사업의 직주근접 단지다.

일신건영은 평택시 화양지구 7-1BL에 ‘평택화양 휴먼빌 퍼스트시티’를 2월 분양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 59∼84㎡ 총 1468가구 규모로, 전 가구가 중소형 면적으로 구성됐다. 화양지구 내 첫 일반분양 단지로, 단지 인근 평택항 배후 첨단 물류기능 수행의 중심거점인 아산국가산업단지(원정지구·포승지구)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