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법무법인 율촌·화우와 기업 중대재해처벌법 대응 '맞손'
KB손해보험, 법무법인 율촌·화우와 기업 중대재해처벌법 대응 '맞손'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2.05.24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손해보험과 법무법인 화우가 기업의 중대재해처벌법 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B손해보험
KB손해보험과 법무법인 화우가 기업의 중대재해처벌법 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B손해보험

[시사프라임 / 박시나 기자] KB손해보험은 16일과 23일 양일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있는 KB손해보험 본사 사옥에서 법무법인 율촌·법무법인 화우와 기업고객의 중대재해처벌법 대응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양일 간 진행된 이번 협약식은 KB손해보험 대표이사 김기환 사장과 임직원 및 법무법인 율촌 강석훈 대표변호사·법무법인 화우 정진수 대표변호사 등 중대재해처벌법 대응과 관련된 변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기업고객의 경영 전반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중대재해 사전 예방을 위한 기업의 ESG 경영을 지원하기로 했다.

KB손해보험은 법무법인 율촌과 화우의 컨설팅 고객을 대상으로 최상의 보험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으며, 법무법인 율촌과 화우에서는 KB금융그룹의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법률 전반에 대한 정보와 사전·사후 대응 방안 등을 제공키로 했다.

KB손해보험 대표이사 김기환 사장은 “중대재해처벌법과 관련해 시장에서 가장 활발히 대응하고 있는 양사 간의 업무협약을 통해 상호 협력해 기업들의 중대재해 예방 실천을 돕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 경영을 지원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선도적으로 중대재해처벌법에 대응해 기업의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돕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