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행정안전부와 국민 비서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신한카드, 행정안전부와 국민 비서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2.05.27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 사옥 전경 모습.  ⓒ신한카드
신한카드 사옥 전경 모습. ⓒ신한카드

[시사프라임 / 박시나 기자] 신한카드는 행정안전부와 국민 비서 서비스 제공 및 이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한창섭 행정안전부 차관,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됐다.

국민 비서 ‘구삐’는 각종 생활형 행정정보를 국민이 자주 이용하는 모바일 앱을 통해 선제적으로 알려주는 서비스로, 국민 4명 중 한 명이 이용하는 대표적인 행정서비스이다. 이 서비스는 지난해 백신접종 예약 안내, 국민지원금 안내 등을 통해 국민에게 친숙한 서비스로 자리매김했다. 구삐는 현재 건강·주택, 자동차·교통, 세금·고지 등 7개 분야, 23종에 대한 알림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플레이는 앱 다운로드 수, 보안성, 기능성 등 자격요건을 갖춘 민간 앱 중에서 5월 말 현재 연계 테스트를 완료해 이번 협약에 참여했다.

신한카드는 행정안전부와 국민 비서 서비스의 이용 활성화와 공공서비스의 편의성 향상을 위해 앞으로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이번 협약이 정부와 민간이 함께 이루는 성공적인 협업 모델로 정착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정부의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사는 국민의 나라’에 발맞춘 디지털 플랫폼 정부 구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