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해외 온라인 마켓 수출대금 회수 기간 단축…페이오니아와 업무협약
신한은행, 해외 온라인 마켓 수출대금 회수 기간 단축…페이오니아와 업무협약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2.06.29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9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 에서 신한은행 기업그룹 최익성 부행장(좌측3번째)과 페이오니아 나게시 드바타 부사장(좌측 네번째) 및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는 모습

[시사프라임/박시나 기자] 신한은행은 글로벌 통합 페이먼트 솔루션 기업인 ‘페이오니아’와 빠르고 편리한 해외 온라인 마켓 수출대금 정산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페이오니아’는 아마존 등 세계적 온라인 마켓에서 국내 수출상을 위한 해외 계좌 개설, 수출대금 입금 및 송금, 현지 통화 인출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결제 플랫폼 회사다.

신한은행과 페이오니아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해외 페이오니아 계정을 이용하는 국내 수출상이 국내 본인 계좌로 자금을 수령하는데 기존 2~3일 소요된 것을 5~10분 이내로 단축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 비즈니스 파트너와 거래중인 고객들에게 빠르고 편안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해 핀테크 기업과 협업 및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금융 혁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사는 향후 오픈 API를 통한 수출대금 정산플랫폼을 구축해 올해 하반기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