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디스트, 상반기 단체급식 수주액 두 배 급증... '위탁급식의 강자'
푸디스트, 상반기 단체급식 수주액 두 배 급증... '위탁급식의 강자'
  • 고문진 기자
  • 승인 2022.07.06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푸디스트의 대표적인 프리미엄 급식브랜드 ‘고메이 플레이스’(사진제공=푸디스트)
푸디스트의 대표적인 프리미엄 급식브랜드 ‘고메이 플레이스’(사진제공=푸디스트)

[시사프라임/고문진 기자] 대한민국 대표 위탁 급식 전문 기업 푸디스트가 2022년 상반기 푸드서비스 사업 신규 사업장 수주 실적(이하 연간 운영규모 기준)이 지난해 같은 기간의 두 배를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위탁급식, 컨세션, 사내 카페, 군부대 급식, 병원 환자식 등의 푸드서비스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푸디스트는 올 상반기에 다양한 분야의 신규 푸드서비스 사업장을 전국적으로 수주했다. 이는 코로나19의 여파와 경기 상승으로 어려운 시기에 이뤄낸 성과로, 상반기 중 서비스가 시작된 일부 사업장의 운영 실적이 반영되어 푸드서비스 사업의 매출이 작년 상반기보다 16.8% 증가했다.

푸디스트는 상반기 다수의 수주 실적을 거둔 배경으로 고객사 특성에 맞는 메뉴 및 운영 방법과 고객과의 신속한 소통 등 고객 맞춤형의 커스터마이징 서비스의 영향이 크다고 분석했다. 또한 식약처공인 식품위생기관을 보유하고 있는 등 대기업의 인프라와 안정성을 갖추고 있는 전문기업으로 인식되고 있는 점 역시 주효했다.

기존에 강세를 보이고 있던 위탁 급식 분야에서는 신규 사업장 수주 실적이 지난해 상반기 대비 97.9% 증가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보쉬코리아 등 기업 임직원 복지를 위한 단체급식을 상반기에 수주하여 운영 중이며, 동아대학교병원에서는 임직원 단체급식 외에도 환자식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컨세션(식음료 위탁 운영업) 사업에서도 성장하고 있다. 캐슬랙스GC 등에서 수주하면서 작년 상반기보다 42.9% 증가한 수주 실적을 올렸다. 특정 시설을 이용하는 방문객을 위한 맞춤형 푸드서비스에서도 주목받은 것이다.

올해 상반기는 다년간의 전사적인 노력이 결실을 맺은 시기였다. 대규모의 병영식당을 수주하며 육해공 군급식을 동시에 운영하게 되었으며, 안랩 등 IT업계 대표주자의 사업장을 수주하며 프리미엄 급식시장에 진출했다. 또한 디에이치자이개포의 입주민 식당 및 카페를 수주하며 프리미엄 급식 운영의 자질을 인정받았다.

푸디스트 FS사업본부 승보경 상무는 “이번 상반기에 다수의 사업장을 수주하며 많은 분들께 푸디스트의 선진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게 되었다”며 “하반기에는 상반기 신규 사업장을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고 서비스 분야를 확대하며 수주율을 높일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