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업계 최초 플렛폼형 사회공헌사업 론칭
DB손해보험, 업계 최초 플렛폼형 사회공헌사업 론칭
  • 시사프라임
  • 승인 2019.02.20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해보험업과 밀접한 교통 및 환경분야의 사회문제에 대한 혁신적

솔루션을 보유한 사회적기업 및 공익스타트업의 발굴, 지원 및 육성

19일 강남구 대치동 DB금융센터에서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사진 오른쪽)과 한국생산성본부 노규성 회장이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B손해보험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DB손해보험이 업계 최초로 사회적기업공익스타트업을 위한 플렛폼형 사회공헌사업을 론칭한다.

DB손해보험은 지난19일 한국생산성본부와 DB금융센터에서 손해보험업 최초 교통환경 분야의 사회문제 해소를 위한 공익스타트업 발굴, 지원 및 육성을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론칭을 위한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 협약은 DB손해보험의 신규 사회공헌 사업인 ‘DB손해보험 교통환경 챌린지프로그램 론칭에 따른 행사로,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손해보험업과 연관된 분야인 교통 및 환경 관련 사회문제에 대한 혁신적 솔루션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하여 중장기적 관점의 육성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DB손해보험 교통환경 챌린지는 국내 보험업계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공익스타트업 지원형 사회공헌 사업이다. DB손해보험은 사회 혁신 기술의 실현 가능성을 높이고 사회적 경제를 활성화함으로써 근본적인 사회 변화를 이끌기 위한 사회적 가치 창출 프로젝트다이번 사업은 교육 컨설팅 선도 기관인 한국생산성본부와의 협약을 통해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DB손해보험 교통환경 챌린지 1기는 오는 3월부터 9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참가접수는 34일부터 412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참가대상은 예비창업자부터 설립 만 7년 미만의 공익스타트업 및 소셜벤쳐로, 시드머니를 지원받을 수 있는 시드그룹및 사업 스케일업을 위한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는 성장그룹으로 신청 가능하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DB 교통환경 챌린지 사업을 통해 손해보험업과 밀접하게 연관된 교통환경 관련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한편, 잠재력 있는 사회적기업과 공익스타트업 육성을 통한 안정적 일자리 창출 등을 통하여 성공적인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사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